윤주태 멀티골 보니 `대박`…홀로 4골 신기록 "박주영 저리가라"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입력 2015-11-07 16:54  

윤주태 멀티골 보니 `대박`…홀로 4골 신기록 "박주영 저리가라"



윤주태 슈퍼매치

윤주태(25·서울)가 홀로 무려 4골을 폭발시켰다.

윤주태는 7일 서울월드컵경기장에서 벌어진 수원 삼성과의 2015년 현대오일뱅크 K리그 클래식 36라운드 슈퍼매치에서 전반 2골과 후반 2골 총 4골을 기로했다.

역대 슈퍼매치에서 4골을 홀로 터뜨린 선수는 윤주태가 유일했다. `축구 천재` 박주영(30·서울)은 슈퍼매치에서 해트트릭을 기록한 유일한 선수였다. 박주영은 2007년 3월 21일 서울월드컵경기장에서 수원을 상대로 3골을 몰아치며 4대1 승리를 이끌ㅇㅆ다. 그러나 윤주태는 박주영보다 한 골을 더 넣어 대기록을 작성했다.

윤주태는 경고누적으로 결장한 아드리아노를 대신해 선발 출전했다. 최용수 서울 감독은 "주태가 가지고 있는 득점본능이 깨어나길 바란다. 기존 교체로 활용했는데 전반부터 시험이다. 선수에게 동기부여도 될 것"이라고 말했다.

전반 28분 수원의 중앙 수비수 연제민의 실수가 나왔다. 양상민에게 패스한다는 것이 잘못 맞아 윤주태에게 차단 당했다. 윤주태는 침착하게 골키퍼 정성룡을 따돌리고 골로 연결했다.

전반 추가시간 수원의 뒷 공간을 노리던 윤주태가 문전에서 상대 수비수를 따돌리고 오른발 슛으로 골망을 갈랐다.

윤주태는 후반 10분 윤일록의 패스를 받아 수비수 한 명을 가볍게 제치고 페널티박스 왼쪽에서 왼발 슛으로 해트트릭을 기록했다.

윤주태는 3대 1로 앞선 상황에서 고요한이 수비수 뒷 공간으로 찔러준 패스를 받아 페널티박스 오른쪽에서 강력한 오른발 슛으로 네 번째 골을 터뜨렸다.

[온라인뉴스팀]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관련뉴스

    인기 갤러리

    top
    • 마이핀
    • 와우캐시
    • 고객센터
    • 페이스 북
    • 유튜브
    • 카카오페이지

    마이핀

    와우캐시

    와우넷에서 실제 현금과
    동일하게 사용되는 사이버머니
    캐시충전
    서비스 상품
    월정액 서비스
    GOLD 한국경제 TV 실시간 방송
    GOLD PLUS 골드서비스 + VOD 주식강좌
    파트너 방송 파트너방송 + 녹화방송 + 회원전용게시판
    +SMS증권정보 + 골드플러스 서비스

    고객센터

    ope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