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응답하라 1988’ 라미란, 치타여사의 충격과거…웃음과 감동 선사

입력 2015-12-12 10:10  



‘응답하라 1988’ 라미란의 반전과거가 밝혀졌다.

라미란이 tvN ‘응답하라 1988’에서 복권당첨으로 졸부가 된 라미란 역을 맡아 시크함 속 따뜻한 매력을 펼치고 있는 가운데, 11일 방송된 11회에서 충격적인 비밀이 밝혀지며 웃음과 감동을 동시에 전했다.

지난 방송에서는 금융권에 종사했다던 라미란(라미란 분)이 15세때부터 일수꾼으로 활동했었다는 충격적인 과거가 밝혀져 웃음을 안겼다. 이어, 부부의 일본여행 준비를 위해 여행사로 심부름을 간 아들 김정환(류준열 분)이 여권의 영문이름을 읽어달라고 하자, 미란은 갖은 핑계를 대며 그의 전화를 피했지만 결국 “엄마가 영어를 읽을 줄 몰라”라며 무거운 입을 뗀 것.

특히, 멋쩍은 고백 후 어색해하던 미란은 여권에 연필로 살짝 한글발음을 적어놓은 정환의 깜짝 배려를 발견했고 “다 키웠다. 내 새끼 이제 다 컸다”라며 벅찬 마음을 드러냈다. 이처럼, 서로의 단점을 보듬어주고 부족한 점을 채워나가는 가족간의 사랑을 전한 라미란 모자(母子)의 활약은 안방극장에 진한 감동을 더했다.

이날 방송을 접한 시청자들은 “라미란, 웃음과 감동 동시에 주는 배우! 이러니 빠질 수 밖에!”, “오늘도 ‘치타여사’ 반전매력 터졌다!”, “라미란, 어쩐지 범상치 않았다! 진정한 반전매력!” 등 뜨거운 반응을 보였다.

한편, 라미란의 활약으로 감동을 더한 tvN ‘응답하라 1988’ 12회는 12일 저녁 7시 50분에 방송된다.

한국경제TV  디지털이슈팀  유병철  기자

 onlinenews@wowtv.co.kr

관련뉴스

    top
    • 마이핀
    • 와우캐시
    • 고객센터
    • 페이스 북
    • 유튜브
    • 카카오페이지

    마이핀

    와우캐시

    와우넷에서 실제 현금과
    동일하게 사용되는 사이버머니
    캐시충전
    서비스 상품
    월정액 서비스
    GOLD 한국경제 TV 실시간 방송
    GOLD PLUS 골드서비스 + VOD 주식강좌
    파트너 방송 파트너방송 + 녹화방송 + 회원전용게시판
    +SMS증권정보 + 골드플러스 서비스

    고객센터

    강연회·행사 더보기

    7일간 등록된 일정이 없습니다.

    이벤트

    7일간 등록된 일정이 없습니다.

    공지사항 더보기

    open ​​
    핀(구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