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국 조지왕자 “검소한 우리 왕자님! 역대급 귀요미”

입력 2016-01-07 21:10  

영국 조지왕자 “검소한 우리 왕자님! 역대급 귀요미”

영국 조지왕자 “검소한 우리 왕자님! 역대급 귀요미”
영국 왕실 조지왕자, 유치원 첫날…깜찍한 코트는 5만원대






영국 조지왕자는 대한민국 재벌 2, 3세와 달랐다. 영국 조지왕자가 우리의 예상과 달리 무척 평범하게 살고 있기 때문.


영국 조지왕자가 이처럼 화제의 인물로 떠오른 까닭은 영국 일간 텔레그래프 등이 6일(현지시간) 켄싱턴궁 발표를 인용해 윌리엄 왕세손 부부가 두 살배기 조지 왕자를 노퍽 주(州)의 웨스트에이커 몬테소리 유치원에 데려다 줬다고 보도했기 때문.


보도에 따르면 파란 누비 코트에 하늘색 배낭을 멘 조지 왕자는 아장아장 걸어 다니며 유치원 곳곳을 둘러봤다. 투정이라고는 찾아보기 힘들었다.


왕실 관계자는 조지 왕자가 유치원에서의 첫날을 아주 잘 보냈다고 밝혔다. 조지 왕자는 부분 수업에 참여하고 있다.


특히 왕자가 다니는 유치원은 윌리엄 왕세손 부부가 사는 맨션 안메르 홀(Anmer Hall)과 가까운 거리에 있으며 시간당 5.5파운드(약 9700원), 하루 33파운드(약 5만 8000원)의 저렴한 수업료를 받고 있다.


앞서 왕세손 부부는 “자녀를 가능한 한 일반적인 양육 환경에서 키우겠다”는 생각을 전한 바 있다.


그래서였을까. 조지 왕자가 이날 착용한 옷 역시 값비싼 명품과는 거리가 먼 것으로 알려졌다.


텔레그래프 등은 조지 왕자의 파란 누비 코트가 영국 존 루이스 백화점에서 판매하던 기성복이라고 설명했다. 가격도 30파운드(한화 약 5만 2000원)로 비싸지 않은 편이다.


최민지 기자 / cmj@wowtv.co.kr


영국 조지왕자 “검소한 우리 왕자님! 역대급 귀요미”
영국 왕실 조지왕자, 유치원 첫날…깜찍한 코트는 5만원대

관련뉴스

    top
    • 마이핀
    • 와우캐시
    • 고객센터
    • 페이스 북
    • 유튜브
    • 카카오페이지

    마이핀

    와우캐시

    와우넷에서 실제 현금과
    동일하게 사용되는 사이버머니
    캐시충전
    서비스 상품
    월정액 서비스
    GOLD 한국경제 TV 실시간 방송
    GOLD PLUS 골드서비스 + VOD 주식강좌
    파트너 방송 파트너방송 + 녹화방송 + 회원전용게시판
    +SMS증권정보 + 골드플러스 서비스

    고객센터

    강연회·행사 더보기

    7일간 등록된 일정이 없습니다.

    이벤트

    7일간 등록된 일정이 없습니다.

    공지사항 더보기

    open ​​
    핀(구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