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병헌, 아카데미 시상식 시상 장면 보니…"한국 최고 스타" 극찬

입력 2016-03-01 00:01  


배우 이병헌이 한국인 최초로 아카데미 시상식 시상자로 나섰다.
이병헌은 29일(한국시간) 미국 할리우드 돌비극장에서 열린 제88회 아카데미 시상식에서 콜롬비아 출신 배우 소피아 베르가라와 함께 `외국어 영화상` 시상자로 무대에 올랐다.
특히 이병헌을 자막으로 "한국 최고의 스타"라고 소개 해 시선을 사로잡았다. 이병헌은 다소 긴장한 듯 했지만, 능숙한 영어로 작품을 소개했다.
외국어영화상은 라즐로 네메스 감독의 `사울의 아들`에 돌아갔다.

외국어영화상 후보로는 `사울의 아들`(헝가리) 외에도 `디브 사막의 소년`(요르단), `어 워`(덴마크), `뱀의 포옹`(콜롬비아), `무스탕`(프랑스)이 이름을 올렸다.

관련뉴스

    top
    • 마이핀
    • 와우캐시
    • 고객센터
    • 페이스 북
    • 유튜브
    • 카카오페이지

    마이핀

    와우캐시

    와우넷에서 실제 현금과
    동일하게 사용되는 사이버머니
    캐시충전
    서비스 상품
    월정액 서비스
    GOLD 한국경제 TV 실시간 방송
    GOLD PLUS 골드서비스 + VOD 주식강좌
    파트너 방송 파트너방송 + 녹화방송 + 회원전용게시판
    +SMS증권정보 + 골드플러스 서비스

    고객센터

    강연회·행사 더보기

    7일간 등록된 일정이 없습니다.

    이벤트

    7일간 등록된 일정이 없습니다.

    공지사항 더보기

    open ​​
    핀(구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