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돌아와요 아저씨’ 라미란, 정지훈의 과거 기억 되살리는 데 결정적 도움 줬다

입력 2016-03-17 09:58  



‘돌아와요 아저씨’의 라미란이 정지훈의 죽기 전 기억을 되살려 눈길을 끌었다.

지난 16일 방송된 SBS 수목드라마 ‘돌아와요 아저씨’ 7회에서 라미란이 정지훈의 과거 기억을 되살리는데 큰 역할을 하며 든든한 지원군으로 활약했다. 억울한 누명을 벗기 위해 고군분투하던 정지훈을 위해 월권의 위험까지 무릅쓰며 도움을 준 것.

이날 방송에서 마야(라미란 분)는 패션쇼에 앞서 이해준(정지훈 분)과 한홍난(오연서 분)이 작당하여 사고를 치지 않을까 의심했다. 이어, 런웨이를 걷던 모델이 마야의 퍼덕이는 날개에 부딪혀 넘어지자 행사장은 아수라장이 됐고, 때마침 공중을 날던 드론이 천장의 조명과 충돌한 것.

이에, 조명 바로 밑에 있던 해준이 그 소리와 불꽃에 충격을 받았고, 과거 백화점옥상에서 떨어지던 순간 눈앞을 스쳤던 헬리캠을 기억해 냈다. 또한, 바닥에 떨어진 드론에 마야의 날개 깃털이 꽂혀 있고, 임무를 마친 듯 회심의 미소를 지으며 돌아서는 마야의 모습으로 그녀가 해준을 도와준 것을 암시하며 눈길을 끌었다.

이어진 에필로그에서 마야는 하늘을 향해 “아니, 제가 그럴라구 그런 게 아니구요. 아저씨들 얼른 한 풀고 무사귀환 했음 하는 마음에 살짝 팁을 줬을 뿐인데… 월권이라뇨”라고 변명했다. 이처럼, 라미란은 관리하고 있는 정지훈의 누명을 풀어주고자, 자신의 위험도 마다하지 않고 도움을 주며 든든한 지원군으로 활약했다.

방송을 본 시청자들은 “라미란 같은 나만의 수호천사 어디 없나요?!”, “라미란, 날개 단 천사의 등장에 오늘도 빵빵 터지네요!”, “웃음 주고 감동 주는 라미란! 오늘도 본방사수!”, “라미란-정지훈의 저승 케미에 수, 목 밤마다 유쾌해진다!” 등 뜨거운 반응을 보이고 있다.

한편, 라미란이 출연하는 SBS 수목드라마 ‘돌아와요 아저씨’ 8회는 17일 밤 10시에 방송된다.

한국경제TV  디지털이슈팀  유병철  기자

 onlinenews@wowtv.co.kr

관련뉴스

    top
    • 마이핀
    • 와우캐시
    • 고객센터
    • 페이스 북
    • 유튜브
    • 카카오페이지

    마이핀

    와우캐시

    와우넷에서 실제 현금과
    동일하게 사용되는 사이버머니
    캐시충전
    서비스 상품
    월정액 서비스
    GOLD 한국경제 TV 실시간 방송
    GOLD PLUS 골드서비스 + VOD 주식강좌
    파트너 방송 파트너방송 + 녹화방송 + 회원전용게시판
    +SMS증권정보 + 골드플러스 서비스

    고객센터

    강연회·행사 더보기

    7일간 등록된 일정이 없습니다.

    이벤트

    7일간 등록된 일정이 없습니다.

    공지사항 더보기

    open ​​
    핀(구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