설치미술가 이불, 佛 문화예술공로훈장 받는다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입력 2016-09-28 08:31  

설치미술가 이불, 佛 문화예술공로훈장 받는다



설치미술가 이불(52)이 프랑스 정부로부터 문화예술공로훈장을 받는다.

주한프랑스대사관은 다음달 7일 대사관저에서 시상식을 열어 설치미술가 이불에게 훈장을 수여한다고 27일 밝혔다.

이 훈장은 프랑스 정부가 문화예술 분야 발전에 공헌한 인사를 선정해 주는 상이다.

홍익대 조소과를 졸업한 뒤 남성의 시선으로 여성의 몸을 재단하려는 시선을 비판하는 작품으로 유명해진 이불은 2007년 프랑스 파리 카르티에 미술관에서 한국작가로선 처음으로 개인전을 열었다. 지난해에도 파리현대미술관(팔레 드 도쿄)에서 전시를 하는 등 국내외에서 활발히 활동하고 있다.

주한프랑스대사관의 디안 조세 문정관은 "이불 씨가 1991년 리용 비엔날레에 참가해 프랑스인들에게 깊은 감동을 줬으며 최근 한불 수교 130주년 기념으로 팔레 드 도쿄에서 설치미술작품을 선보여 프랑스인들의 이목을 끌었다"고 수상자로 선정된 배경을 설명했다.

그동안 국내 인사 가운데는 정명훈 전 서울시향 예술감독과 영화배우 윤정희·피아니스트 백건우 부부, 패션 브랜드 루이까또즈를 운영하는 전용준 태진인터내셔널 회장 등이 이 상을 받았다.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관련뉴스

      top
      • 마이핀
      • 와우캐시
      • 고객센터
      • 페이스 북
      • 유튜브
      • 카카오페이지

      마이핀

      와우캐시

      와우넷에서 실제 현금과
      동일하게 사용되는 사이버머니
      캐시충전
      서비스 상품
      월정액 서비스
      GOLD 한국경제 TV 실시간 방송
      GOLD PLUS 골드서비스 + VOD 주식강좌
      파트너 방송 파트너방송 + 녹화방송 + 회원전용게시판
      +SMS증권정보 + 골드플러스 서비스

      고객센터

      ope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