송가연, 맥심과 진행한 두번째 인터뷰 공개돼 화제...정체 불명의 누드 촬영 전말 공개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입력 2017-02-09 11:50   수정 2017-02-09 13:05

송가연, 맥심과 진행한 두번째 인터뷰 공개돼 화제...정체 불명의 누드 촬영 전말 공개


어제에 이어 남성지 맥심은 송가연과의 단독 인터뷰 두 번째를 공개했다. 어제 오전에 공개된 인터뷰에서 그녀는 로드FC를 떠난 이유를 낱낱이 밝히며 충격적인 이야기를 쏟아냈다. “운동선수라기보단 엔터테인먼트 상품으로 관리됐다”는 요지의 전속계약해지 이유를 비롯하여 ‘성상납’ 발언, ‘걔랑 했냐 안했냐’ 등 각종 성적 모욕과 협박에 대한 폭로가 전해지면서 몰고 온 충격이 채 가시기도 전에, 로드FC가 공식 성명을 통해 ‘허위사실 유포’라며 강력한 법적 응징을 예고했고, 정문홍 대표 최측근인 개그맨 윤형빈도 반격에 가세하여 세간의 관심을 뜨겁게 달구었다. 주요 포털 실시간 검색 순위에서는 송가연과 정문홍 대표가 하루 종일 1,2위를 번갈아 차지했다.

맥심 측은 “오늘 공개한 두 번째 인터뷰에는 전날 기사에서 짤막하게만 언급됐던 ‘세미누드 촬영 강요’의 전말이 담겨있다”고 전했다. 기사에서 공개된 내용에는 “의상은 티팬티 한 장이 전부였고, 그 티팬티 마저도 직접 사가지고 오라고 시켰다”는 이야기가 담겨있어, 적잖은 파장이 예상된다.

또 맥심이 송가연 심층 인터뷰에 나서게 된 발단과 2년여에 가깝도록 미디어 노출을 피해왔던 송가연이 맥심의 인터뷰 요청에는 선뜻 응한 속사정까지 밝혀졌다.
송가연이 강요당한 누드 촬영에 대하여 전 소속사를 비롯한 로드FC 측은 ‘그런 일은 없었으며, 맥심이 촬영한 화보가 야해서 파토를 낸 적은 있다’는 주장을 고수하는 것으로 알려지고 있다. 또한 이영비 편집장은 인터뷰 외에도, 어제 로드FC가 공식 성명을 통해 허위사실이라 주장한 내용에 대한 추가적인 반박 증거를 함께 공개했다.
송가연의 인터뷰 2번째 기사는 맥심코리아 웹사이트에 전문이 공개되어 있는 상태다.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관련뉴스

      이 기사와 함께 많이 본 뉴스

      인기 갤러리

      top
      • 마이핀
      • 와우캐시
      • 고객센터
      • 페이스 북
      • 유튜브
      • 카카오페이지

      마이핀

      와우캐시

      와우넷에서 실제 현금과
      동일하게 사용되는 사이버머니
      캐시충전
      서비스 상품
      월정액 서비스
      GOLD 한국경제 TV 실시간 방송
      GOLD PLUS 골드서비스 + VOD 주식강좌
      파트너 방송 파트너방송 + 녹화방송 + 회원전용게시판
      +SMS증권정보 + 골드플러스 서비스

      고객센터

      강연회·행사 더보기

      7일간 등록된 일정이 없습니다.

      이벤트

      7일간 등록된 일정이 없습니다.

      공지사항 더보기

      ope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