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풍 탈림 경로, 타이완→중국 북상…허리케인급 위력에 수십만 대피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입력 2017-09-13 11:43  

태풍 탈림 경로, 타이완→중국 북상…허리케인급 위력에 수십만 대피





강력한 위력을 지닌 제18호 태풍 탈림(Talim)이 북상 중인 중국 동남부에 긴장감이 치솟고 있다.



홍콩 사우스차이나모닝포스트(SCMP)에 따르면, 태풍 탈림은 대만 북쪽 해상을 지나 14일 밤이나 15일 아침 푸젠, 저장성 등 중국 동남부에 상륙해 강력한 비바람을 뿌릴 것으로 예상된다.



강도가 갈수록 세지고 있는 탈림은 최대 풍속이 시속 220㎞를 넘어서 올해 들어 중국에 상륙한 최강의 태풍이 될 것으로 예측된다.



이는 카리브해 일대와 미국 플로리다 주에서 최소 45명의 사망자를 발생시킨 허리케인 `어마`와 맞먹는 위력이다.



태풍 탈림의 이동 경로를 보면, 13일 오전 9시 기준 타이완 타이베이 동쪽 약 480㎞ 해상에서 중국 상하이 쪽으로 접근하고 있다.



이에 따라 중국 푸젠성은 태풍 경보를 발령하고, 태풍 상륙 전에 수십만 명의 주민을 안전한 곳으로 대피시키기 위한 비상계획 시행에 들어갔다.



푸젠성 당국은 수색팀을 파견해 주민 대피 현황을 파악하고, 대피하지 않은 주민은 강제 대피시킬 방침이다. 대피 규모는 40만∼50만 명에 달할 전망이다.



더구나 남중국해에서 또 다른 열대성 저기압이 형성되고 있어 당국을 긴장시키고 있다.



이 열대성 저기압이 태풍으로 발전해 두 개의 태풍이 잇따라 덮칠 경우 중국 남부 지역은 심각한 피해가 예상된다고 광둥성 기상 당국은 밝혔다.



태풍 탈림 예상 이동경로 (사진=기상청)

    한국경제TV  디지털전략부  김현경  기자

     khkkim@wowtv.co.kr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관련뉴스

      top
      • 마이핀
      • 와우캐시
      • 고객센터
      • 페이스 북
      • 유튜브
      • 카카오페이지

      마이핀

      와우캐시

      와우넷에서 실제 현금과
      동일하게 사용되는 사이버머니
      캐시충전
      서비스 상품
      월정액 서비스
      GOLD 한국경제 TV 실시간 방송
      GOLD PLUS 골드서비스 + VOD 주식강좌
      파트너 방송 파트너방송 + 녹화방송 + 회원전용게시판
      +SMS증권정보 + 골드플러스 서비스

      고객센터

      강연회·행사 더보기

      7일간 등록된 일정이 없습니다.

      이벤트

      7일간 등록된 일정이 없습니다.

      공지사항 더보기

      ope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