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감성을 노래하다’ 주니엘, 전곡 프로듀싱 새 미니앨범 ‘Ordinary things’ 31일 발매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입력 2017-10-31 07:57  

‘감성을 노래하다’ 주니엘, 전곡 프로듀싱 새 미니앨범 ‘Ordinary things’ 31일 발매




싱어송라이터 주니엘(JUNIEL)이 한층 성숙해진 음악을 들고 돌아왔다.

주니엘은 31일 오후 6시 각종 온라인 음원사이트를 통해 새 미니앨범 ‘Ordinary things’ 수록 음원들과 타이틀곡 ‘혼술’ 뮤직비디오를 공개한다.

이번 신보는 지난 2013년 4월 발표한 미니 3집 ‘Fall in L’ 이후 약 4년 6개월 만에 선보이는 새 미니앨범으로, 주니엘이 직접 모든 트랙의 작사, 작곡에 참여하는 등 앨범 전체 프로듀싱을 맡아 더욱 관심이 모아지고 있다.

타이틀곡 ‘혼술’은 외로운 마음을 위로해주는 듯한 어쿠스틱 기타 후렴구의 따뜻한 스트링 선율이 돋보이는 트랙이다. 반복되는 일상과 일에 지쳐있는 이들의 공감을 자아낼 수 있는 노래로, 이 시대의 많은 청춘들의 마음이 술 한 잔과 이 곡을 통해 힘이 됐으면 좋겠다는 주니엘의 소망이 담겨 있다.

이 밖에도 지난 8월 디지털싱글로 먼저 공개했던 ‘라스트 카니발(Last Carnival)’, 사랑에 지쳐 사랑을 믿지 않게 된 사람과 가벼운 연애만 하다 진짜 사랑에 빠진 사람을 테마로 삼은 곡 ‘메리 고 라운드(Merry-go-round)’, 주니엘의 목소리와 어쿠스틱 기타를 가장 섬세하게 감상할 수 있는 ‘편지’, 6년 동안 곁에서 항상 응원해준 팬들을 위해 쓴 ‘송포유(Song for you)’까지 총 다섯 트랙이 이번 앨범에 수록됐다.

소속사 측은 “‘Ordinary things’는 일련의 많은 경험을 통해서 성장한 주니엘이 그동안 느낀 감정과 누군가에게 혹은 자신에게 하고 싶었던 이야기들을 곡으로 차곡차곡 모아놓은 앨범”이라며 “타이틀곡을 포함해 완성도 높고, 주니엘다운 음악들이 담긴 만큼 많은 관심과 기대 부탁드린다”고 당부했다.

한편, 주니엘은 앨범 발매에 앞선 31일 오후 4시부터 서울 강남구 일지아트홀에서 컴백 쇼케이스를 개최하며, 이날 오후 8시부터는 서울 마포구 몬스터브레드 홍대 본점에서 신보 발매 기념 이벤트 ‘혼술라이브’를 열고 팬들에게 신곡들을 라이브로 들려줄 예정이다.

또, 오는 11월 25일과 26일에는 서울 마포구 아르떼홀에서 데뷔 첫 단독 콘서트 ‘작업실’을 개최한다.


    한국경제TV  디지털이슈팀  유병철  기자

     onlinenews@wowtv.co.kr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관련뉴스

      top
      • 마이핀
      • 와우캐시
      • 고객센터
      • 페이스 북
      • 유튜브
      • 카카오페이지

      마이핀

      와우캐시

      와우넷에서 실제 현금과
      동일하게 사용되는 사이버머니
      캐시충전
      서비스 상품
      월정액 서비스
      GOLD 한국경제 TV 실시간 방송
      GOLD PLUS 골드서비스 + VOD 주식강좌
      파트너 방송 파트너방송 + 녹화방송 + 회원전용게시판
      +SMS증권정보 + 골드플러스 서비스

      고객센터

      강연회·행사 더보기

      7일간 등록된 일정이 없습니다.

      이벤트

      7일간 등록된 일정이 없습니다.

      공지사항 더보기

      ope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