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상춘의 지금 세계는] 중국 A주 MSCI 신흥국 지수 편입…한국 6월 위기설 트리거 되나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입력 2018-05-14 10:16  

[한상춘의 지금 세계는] 중국 A주 MSCI 신흥국 지수 편입…한국 6월 위기설 트리거 되나

    이번주에는 1년 전에 확정됐던 중국 A주의 MSCI, 즉 모건스탠리캐피털인터내셔널 신흥국 지수 편입이 본격화되는 것이 우리 증시로 봐서는 가장 큰 관심사가 되지 않을까 생각하는데요. 특히 우리는 2015년부터 선진국 관찰대상국에서 탈락함에 따라 이번 중국 A주의 편입은 그 어느 국가보다 우리 증시에 미칠 영향이 우려되고 있습니다. 그래서 오늘은 이 문제를 긴급으로 알아보는 시간을 마련했는데요. 도움 말씀을 주기 위해 한국경제신문의 한 상 춘 논설위원이 이 자리에 나와 계십니다.

    한 위원님! 안녕하십니까? 이번 주에는 중국 A주의 MSCI 신흥국 지수 편입이 본격화되는데요. 이미 1년 전에 확정된 사안이 아닙니까?

    -작년 MSCI 연례점검, 어떤 해보다 관심

    -3년 연속 실패한 중국, 신흥국 지수 편입

    -15년 탈락한 한국, 선진국 예비명단 재진입

    -아르헨티나, 프런티어국->신흥국 재진입

    -나이지리아, 프런티어 지위 탈락 여부

    관심이 됐던 포인트별로 작년에 발표했던 MSCI 연례회의 결과는 어떻게 나왔는지 말씀해 주시지요.

    -중국, 3년 재수 끝에 신흥국 지수 편입

    -한국, 예상대로 선진국 예비명단 재진입 실패

    -아르헨티나, 프런티어국->신흥국 재진입

    -나이지리아, 프런티어 지위 탈락해 독립국

    -올해 점검, 아르헨티나와 한국 지위 관심

    이번주부터 중국 A주의 MSCI 신흥국 지수 편입이 본격화되는데요. 궁금한 것인 이미 경제대국이 된 중국이 왜 이런 노력을 하는 것입니까?

    -중국, 경상과 자본거래 시장지위 못 받아

    -경상거래, 2001년부터 15년간 ‘비시장경제’

    -16년부터 시장경제지위’ 받으려 노력해와

    -시장경제지위, 미중 간 통상협상 주요 안건

    -자본거래도 신흥국 지위를 받아 보조 맞춰

    -시진핑 정부, AIIB 설립 등 위안화 국제화

    이번에 중국 A주가 MSCI 신흥국 지수에 편입되기 시작합니다만 중국의 금융위기 가능성은 끊임없이 거론되고 있지 않습니까?

    -뱅가드 등 MSCI 고객 금융사, 편입 요구

    -중국 정부, MSCI 요구사항 대부분 수용

    -중국 경기, 16년 4분기 이후 회복세 반영

    -무디스, 고부채·경기둔화·재무건전성 지적

    -증시, 환시 등 시장 접근성 여전히 제한

    -불안정한 MSCI 편입, 금융위기 촉진 우려

    중국 A주의 신흥국 지수 편입에 따른 영향을 보기 위해서는 MSCI 지수의 중요성부터 검토해 봐야 하는데요. MSCI지수는 무엇을 의미하는 것입니까?

    -투자 안내판, 신용등급과 벤치마크 지수

    -MSCI, FTSE, S&P, 다우, IMF 등 다양

    -양대 벤치마크, FTSE지수와 MSCI지수

    -FTSE-유럽계 자금, MSCI-달러계 자금

    -매년 6월, MSCI 시장지위 연례점검 결과

    FTSE지수와 MSCI 지수 간에는 시장지위 구분이 다르다고 하는데요. 어떻게 다른지 차제에 말씀해 주시지요.

    -두 지수 간에 시장지위 분류방식에 차이

    -MSCI는 선진국, 신흥국, 프런티어 국가

    -각 단계마다 예고지위인 ‘watchlist’ 부여

    -FTSE는 신흥국을 선진신흥국과 신흥국

    -S&P 등 다른 벤치마크는 MSCI와 동일

    중국이 MSCI 신흥국 지수에 편입됨에 따라 국내 증시는 어떤 영향을 받을 것인가 하는 점인데요. 아무래도 부정적 측면이 많지 않습니까?

    -지수 추종 여부, ‘passive’와 ‘active’ 펀드

    -passive, 전체 펀드 중 ‘6분의 1’에 불과

    -편입 확정과 이행은 달라 투자여건 감안 조정

    -한국, 신흥국 지수 조정 완료까지 7-9년 소요

    -편입비율로 기계적 산출과 과잉 해석은 자제

    중국 A주의 신흥국 지수 편입이 본격화됨에 따라 올해 연례점검에서 우리 지위도 관심이 되고 있는데요. 현재 각종 벤치마크 지수에서 우리의 지위는 어떻게 되고 있습니까?

    -MSCI 제외한 벤치마크 지수 선진국

    -다우 99년, S&P 2008년 8월에 편입

    -FTSE 지수, 2009년에 선진국 편입

    -MSCI, 2008년부터 선진국 watchlist

    -15년 연례점검, 선진국 예비명단 탈락

    올해 우리나라는 선진국 예비명단에 재편입되기 위해서는 어떤 노력이 있어야 할 것으로 보십니까?

    -탈락하면 ‘낙인효과’로 재진입 쉽지 않아

    -주식과 외환시장 마감시간 30분 연장

    -외국인 등록제 24년만 개편, 차별 제거

    -상시 환전 NDF 제한, 원화 태환성 부족

    -많이 개선됐지만 시장접근성 여전히 불만

    지금까지 한국경제신문사의 한 상 춘 논설위원이었습니다.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관련뉴스

        top
        • 마이핀
        • 와우캐시
        • 고객센터
        • 페이스 북
        • 유튜브
        • 카카오페이지

        마이핀

        와우캐시

        와우넷에서 실제 현금과
        동일하게 사용되는 사이버머니
        캐시충전
        서비스 상품
        월정액 서비스
        GOLD 한국경제 TV 실시간 방송
        GOLD PLUS 골드서비스 + VOD 주식강좌
        파트너 방송 파트너방송 + 녹화방송 + 회원전용게시판
        +SMS증권정보 + 골드플러스 서비스

        고객센터

        강연회·행사 더보기

        7일간 등록된 일정이 없습니다.

        이벤트

        7일간 등록된 일정이 없습니다.

        공지사항 더보기

        open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