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드파파’ 장혁X손여은X신은수, 공감 100% 현실 가족 포스터 2종 공개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입력 2018-09-19 07:42  

‘배드파파’ 장혁X손여은X신은수, 공감 100% 현실 가족 포스터 2종 공개




‘배드파파’의 공감 100% 현실 가족 포스터 2종이 공개됐다.

오는 10월 1일 밤 10시에 첫 방송되는 MBC 새 월화드라마 ‘배드파파’는 좋은 아빠가 되기 위해 나쁜 인간이 되기를 선택하는 한 남자의 치열한 삶이 담긴 드라마다. 소중한 가족애와 치열한 액션, 그리고 의문의 신약이라는 미스터리한 요소까지 더해지면서 재미와 감동을 모두 담은 新판타지 스릴러 등극을 예고하고 있다.

극 중 장혁은 과거 최고의 복싱선수였지만, 불명예스러운 패배로 하루아침에 몰락한 파이터이자 가장 유지철 역을, 손여은은 생활고에 시달리는 상황을 극복하기 위해 고군분투하는 최선주 역을, 신은수는 발레 유망주였던 꿈을 버린 뒤 세상을 경계하게 된 딸 유영선 역할을 맡아 열연을 펼친다.

이와 관련 ‘배드파파’의 감성과 메시지를 담은 메인포스터 2종이 시선을 모으고 있다. 어슴푸레한 저녁노을을 배경으로 함께 모여 해사한 웃음을 터트리고 있는 첫 번째 포스터에서는 단란한 가족애가 물씬 전해져온다. 딸 유영선(신은수)을 사이에 두고 유지철(장혁)은 꿀 떨어지는 눈빛으로 함박미소를, 최선주(손여은)는 소중히 꼭 끌어안은 채 환한 미소를 짓고 있다. 두 번째 포스터에서는 서둘러 나가는 영선에게 가방을 챙겨주려는 지철, 두 사람이 옥신각신하는 모양이 안 봐도 눈에 훤하다는 듯 미소를 지으며 걷고 있는 선주의 모습이 담겨있다.

더욱이 마치 실제 가족의 일상 속 한 컷을 담은 듯 생활이 짙게 묻어나는 포스터 위에 얹혀진 “그저…평범한 아빠가 되고 싶었습니다”라는 카피가 마치 짠내 나는 이 시대 아빠들의 안타까운 고백인 듯, 뭉클한 감정을 전하는 것. 파스텔 톤 노을빛과 아날로그 감성이 풍기는 메인포스터 2종 속 단란하고 평범한 삶을 살아가는 세 명의 가족에게 어떤 일이 일어날 것인지에 대한 궁금증을 돋우고 있다.

그런가하면 ‘배드파파’ 메인 포스터는 지난 8월 6일 서울특별시 서대문구에서 촬영됐다. 실제 가족처럼 정감어린 웃음으로 현장에 들어섰던 세 사람은 무더위 속에서도 서로를 응원하면서 촬영을 시작했던 상태. 스태프들에게 따뜻한 눈인사를 건네는 장혁, 매 순간 동료 배우들을 챙기는 손여은, 밝은 웃음으로 활력을 돋우는 신은수 등은 편안한 분위기에서 몰입, 일사천리로 장면을 완성했다.

제작진은 “다들 본인보다 상대방을 더 챙기는 ‘배려의 아이콘’들이라서, 현장의 분위기는 그야말로 훈훈하다”라며 “깨알 같은 웃음부터 애틋한 눈물, 벅찬 희열과 감동까지 선사할 ‘배드파파’에 많은 관심 바란다”고 밝혔다.

한편 ‘배드파파’는 오는 10월 1일 밤 10시 첫 방송된다.


    한국경제TV  디지털이슈팀  유병철  기자

     onlinenews@wowtv.co.kr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관련뉴스

      top
      • 마이핀
      • 와우캐시
      • 고객센터
      • 페이스 북
      • 유튜브
      • 카카오페이지

      마이핀

      와우캐시

      와우넷에서 실제 현금과
      동일하게 사용되는 사이버머니
      캐시충전
      서비스 상품
      월정액 서비스
      GOLD 한국경제 TV 실시간 방송
      GOLD PLUS 골드서비스 + VOD 주식강좌
      파트너 방송 파트너방송 + 녹화방송 + 회원전용게시판
      +SMS증권정보 + 골드플러스 서비스

      고객센터

      강연회·행사 더보기

      7일간 등록된 일정이 없습니다.

      이벤트

      7일간 등록된 일정이 없습니다.

      공지사항 더보기

      ope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