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T, 로밍ON 확대..."호주·뉴질랜드·영국·프랑스·독일까지"

송민화 기자

입력 2018-12-04 09:44  



KT는 해외에서도 음성통화 요금을 국내와 똑같이 초당 1.98원을 적용하는 `로밍ON` 서비스를 호주와 뉴질랜드, 영국, 프랑스, 독일까지 확대 적용한다고 오늘(4일) 밝혔습니다.

이에 따라 `로밍ON`이 적용되는 국가는 기존 16개국에서 21개국으로 확대됐습니다.

KT는 지난 5월 출시된 로밍ON은 해외 로밍 통화요금을 1분당 과금에서 1초당 과금으로 개편해 이용자의 부담을 줄인 것이 가장 큰 특징으로 해외 여행 주요 3국으로 꼽히는 일본, 중국, 미국을 시작으로, 베트남과 괌 등 동남아시아, 오세아니아, 유럽 주요 국가까지 확대됐다고 말했습니다.

또, "로밍ON 서비스 시행으로 해외 음성통화료가 최대 97% 저렴해지고, 기존 해외 로밍 음성통화 요금은 국가에 따라 1분 통화 시, 2천 원~4천 원을 부담했지만 로밍ON 적용 후에는 1분에 119원, 10분에 1천 188원만 부과돼 이용자의 요금부담을 획기적으로 줄였다"고 강조했습니다.

KT 5G사업본부 박현진 상무는 "서비스 적용 국가를 지속적으로 확대해 KT의 모든 고객이 전세계 어디서나 요금 걱정 없이 통화를 할 수 있도록 할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관련뉴스

    top
    • 마이핀
    • 와우캐시
    • 고객센터
    • 페이스 북
    • 유튜브
    • 카카오페이지

    마이핀

    와우캐시

    와우넷에서 실제 현금과
    동일하게 사용되는 사이버머니
    캐시충전
    서비스 상품
    월정액 서비스
    GOLD 한국경제 TV 실시간 방송
    GOLD PLUS 골드서비스 + VOD 주식강좌
    파트너 방송 파트너방송 + 녹화방송 + 회원전용게시판
    +SMS증권정보 + 골드플러스 서비스

    고객센터

    강연회·행사 더보기

    7일간 등록된 일정이 없습니다.

    이벤트

    7일간 등록된 일정이 없습니다.

    공지사항 더보기

    open
    핀(구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