독보적인 흥행 질주 ‘라이온 킹’, 26일 부산 공연 마지막 티켓 오픈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입력 2019-02-15 08:53  

독보적인 흥행 질주 ‘라이온 킹’, 26일 부산 공연 마지막 티켓 오픈




한국에서 흥행 질주를 펼치고 있는 뮤지컬 <라이온 킹>이 부산 공연 마지막 티켓을 오픈한다.

전 세계 흥행 1위 뮤지컬의 독보적인 위엄을 보여주고 있는 <라이온 킹>은 지난 부산 공연 1차 티켓 오픈의 뜨거운 호응에 힘입어 2차 티켓 일정을 앞당겨 2월 26일 오후 2시 오픈한다.

예매 가능한 공연은 5월 1일부터 5월 19일까지이며 드림씨어터, 페이북, 인터파크, 하나티켓, 예스24, 옥션티켓, 멜론티켓, 티켓 11번가에서 예매할 수 있다. 3월 7일까지 BC카드 결제시 최대 10% 조기 예매 혜택을 받을 수 있다. 하루 앞서 2월 25일 오후 2시 드림씨어터에 홈페이지에서 선예매가 오픈된다.

지난 11월 대구에서 첫 개막을 한 이래로 평단과 관객들의 호평과 함께 흥행 독주를 펼치고 있는 <라이온 킹>은 뮤지컬 팬들뿐만 아니라 대중들까지 폭넓은 관객층들에게 많은 사랑을 받고 있다. “괜히 유명한 것이 아니다”, "소품이나 분장, 무대 연출이 기존의 사고를 틀어버리는 수준", "10번이라도 더 보고 싶다”, "오프닝 서클 오브 라이프부터 너무 감동!” 등 많은 관객들에게 찬사를 받았다. 또한 “드디어 부산에서 내한공연이라니!, "다시 그 감동을 느끼고자 또 부산으로 갑니다" 등 부산 공연은 처음 관람하는 관객들은 물론 재관람 하는 관객들에게까지 기대를 한 몸에 받고 있다.

20주년을 맞아 최초로 성사된 <라이온 킹> 인터내셔널 투어는 원어로 감상할 수 있는 최초의 기회이며, 부산 공연은 한국 공연의 대미를 장식할 마지막 도시이다. 부산은 지난 1차 부산 공연 티켓오픈 당시 주요 좌석이 빠르게 소진되며 다시 한번 <라이온 킹>의 저력과, 세계적인 공연을 관람하고자 하는 부산 관객들의 기대와 니즈를 입증시켰다. 이번 2차 티켓은 부산 공연의 좋은 좌석을 선점할 수 있는 마지막 기회를 놓치지 않으려는 관객들로 뜨거운 티켓 전쟁이 예상된다. 특히 가정의 달인 5월 공연이 포함되어 있어 가족 나들이와 모임에 안성맞춤 문화생활로 더욱 관심이 쏠리고 있다.

<라이온 킹>은 부산 공연은 부산에 세워지는 국내 최대 뮤지컬 전용극장 `드림씨어터`의 개관작으로 선보인다. 드림씨어터는 1700석 이상의 객석과 세계적인 공연을 오리지널 그대로 구현할 수 있는 최적의 시스템을 갖춘 전용극장으로 <라이온 킹>의 오리지널 감동을 그대로 전달할 예정이다. 아직 <오페라의 유령>, <위키드>와 같은 대작이 공연된 적 없는 부산에서 <라이온 킹>은 부산 뮤지컬 시장의 저변을 넓히는 포문이 될 것으로 주목 받고 있다.

<라이온 킹>은 20개국 100개 이상의 도시에서 공연되며 9500만 명 이상이 관람하며 세계적인 문화현상이 된 작품이다. <라이온 킹> 인터내셔널 투어는 브로드웨이에 가지 않고도 오리지널 무대 스케일과 아름다움을 만날 수 있는 기회이다. 아프리카 소울로 채워진 음악과 언어, 예술과 과학으로 탄생한 무대와 의상, 야생 밀림을 연상시키는 배우들의 탄력적인 몸이 혼연일체 된 동물 캐릭터의 표현은 <라이온 킹>만의 특별함으로 <라이온 킹>만큼은 반드시 오리지널로 봐야 하는 작품이다.

<라이온 킹> 인터내셔널 투어는 서울에서 3월 28일까지 예술의 전당 오페라 극장에서 공연된다. 마지막 도시 부산 공연은 국내 최대 뮤지컬 전용 극장 드림씨어터 개관작으로 4월 11일부터 5월 19일까지 공연된다.


    한국경제TV  디지털이슈팀  유병철  기자

     onlinenews@wowtv.co.kr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관련뉴스

      top
      • 마이핀
      • 와우캐시
      • 고객센터
      • 페이스 북
      • 유튜브
      • 카카오페이지

      마이핀

      와우캐시

      와우넷에서 실제 현금과
      동일하게 사용되는 사이버머니
      캐시충전
      서비스 상품
      월정액 서비스
      GOLD 한국경제 TV 실시간 방송
      GOLD PLUS 골드서비스 + VOD 주식강좌
      파트너 방송 파트너방송 + 녹화방송 + 회원전용게시판
      +SMS증권정보 + 골드플러스 서비스

      고객센터

      강연회·행사 더보기

      7일간 등록된 일정이 없습니다.

      이벤트

      7일간 등록된 일정이 없습니다.

      공지사항 더보기

      ope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