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차 소아암 퇴치운동 `호프온 휠스` 21주년 행사 개최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입력 2019-09-20 20:12  

현대차 소아암 퇴치운동 `호프온 휠스` 21주년 행사 개최



현대자동차가 현지시간 19일 미국 워싱턴DC 국회의사당에서 소아암 퇴치를 위한 `현대 호프 온 휠스(HyundaiHope On Wheels : 바퀴에 희망을 싣고)` 21주년 행사를 가졌다.

현대차와 딜러들은 지난 1998년부터 소아암을 근절시키기 위한 싸움에 적극 동참해 왔다.

현대 호프 온 휠스는 미국 현지에서 대표적인 기업 차원의 사회공헌 활동으로 거론되고 있다.

특히 소아암 관련 기금 중에서는 미국 내에서 두 번째, 민간 부문에서는 가장 큰 규모를 갖고 있다.

호프 온 휠스는 고객이 차량을 구입할 경우 딜러가 대당 14달러씩 기부금을 적립하고, 현대차가 추가 기부금을 납부해 펀드를 조성 중이다.

미국 전역의 830여개 딜러가 참여해 지난해까지 163곳의 병원 및 연구기관, 총 970개 연구 프로젝트가 호프 온 휠스의 지원을 받았다.

이날 행사에는 마이크 켈리(MikeKelly) 공화당 하원의원과 쉐일라 잭슨 리(Sheila Jackson-Lee) 민주당 하원의원 등 미 의회 의원들과 조윤제 한국대사를 포함한 주미 대사관 관계자, 현대자동차 미국판매법인 임직원 및 미국 딜러 대표단, 의사협회 및 관련 단체, 미국정부 관계자 등 총 200여 명이 참석했다.

현대차 북미권역본부 및 미국판매법인 최고경영자(CEO) 호세 뮤뇨스(Jose Munoz)는 "미국 소아암의 달인 9월 한달 동안 52개 소아암 치료 연구 프로젝트에 총 1천 320만 달러를 지원할 예정이며, 누적 기부금은 연말까지 총 1억 6천만 달러에 이르게 될 것"이라고 말했다.

현대 호프 온 휠스 이사회 의장인 스캇 핑크(Scott Fink)도 "현대 호프 온 휠스는 어린아이들이 소아암으로부터 벗어나 꿈을 펼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현대차는 지난 2012년 9월, 현대차의 장기에 걸친 소아암 퇴치 운동을 높이 평가한 `미 의회 소아암 의원모임(CongressionalPediatric Cancer Caucus)`으로부터 워싱턴DC 연방의회 의사당에 게양됐던 성조기를 전달받은 바 있다.

또 2015년에는 누적 기부금 1억 달러 돌파를 기념해 미 연방 의회 의사록(CongressionalRecord)에 현대차의 업적을 치하하는 성명문이 수록되기도 했다.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관련뉴스

      top
      • 마이핀
      • 와우캐시
      • 고객센터
      • 페이스 북
      • 유튜브
      • 카카오페이지

      마이핀

      와우캐시

      와우넷에서 실제 현금과
      동일하게 사용되는 사이버머니
      캐시충전
      서비스 상품
      월정액 서비스
      GOLD 한국경제 TV 실시간 방송
      GOLD PLUS 골드서비스 + VOD 주식강좌
      파트너 방송 파트너방송 + 녹화방송 + 회원전용게시판
      +SMS증권정보 + 골드플러스 서비스

      고객센터

      강연회·행사 더보기

      7일간 등록된 일정이 없습니다.

      이벤트

      7일간 등록된 일정이 없습니다.

      공지사항 더보기

      ope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