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혜미 사망, 21일 자택서 숨진 채 발견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입력 2019-09-22 14:30  

우혜미 사망, 21일 자택서 숨진 채 발견



오디션 프로그램 출신 가수 우혜미(31)가 갑작스레 세상을 떠났다.

22일 가요계에 따르면, 이틀 전부터 지인들의 연락이 닿지 않은 우혜미가 전날 밤 마포구 망원동 자택에서 숨진 채 지인과 경찰에 발견됐다.

정확한 사인은 아직 알려지지 않았다.

소속사 다운타운이엔엠 관계자는 "우혜미가 세상을 떠나 경황이 없는 상황"이라며 "어제 새 싱글 뮤직비디오 관계자 미팅에 나오지 않았는데 연락을 해도 닿지 않았다"고 연합뉴스에 말했다.

2012년 엠넷 `보이스 코리아` 시즌1에서 얼굴을 알린 우혜미는 개성있는 창법과 파워풀한 가창력으로 `톱 4`까지 진출했다. 당시 김광석 `나의 노래`, 윤시내의 `마리아`, 서태지의 `필승` 등을 자신만의 색깔로 노래해 화제가 됐다.

이후 힙합듀오 리쌍 기획사에 둥지를 튼 그는 2015년 `미우`란 이름으로 첫 번째 싱글 `못난이 인형`을 냈다.

또 리쌍의 `주마등`, 개리의 `바람이나 좀 쐐`, 딥플로우의 `버킷 리스트`(buckit list) 등 여러 가수 음반 작업에 참여했으며, 한영애의 코러스 세션으로 오래 활동해 음악 스펙트럼을 쌓았다.

특히 지난 7월 첫 번째 미니앨범 `s.s.t` 선공개 싱글 `꽃도 썩는다`를 내고 지난달 앨범을 출시하며 본격적인 활동을 재개한 터라 이날 소식은 더욱더 안타까움을 자아냈다.

고인의 빈소는 강동 성심병원 장례식장에 마련됐다.

우혜미 사망 (사진=연합뉴스)

    한국경제TV  디지털전략부  김현경  기자

     khkkim@wowtv.co.kr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관련뉴스

      top
      • 마이핀
      • 와우캐시
      • 고객센터
      • 페이스 북
      • 유튜브
      • 카카오페이지

      마이핀

      와우캐시

      와우넷에서 실제 현금과
      동일하게 사용되는 사이버머니
      캐시충전
      서비스 상품
      월정액 서비스
      GOLD 한국경제 TV 실시간 방송
      GOLD PLUS 골드서비스 + VOD 주식강좌
      파트너 방송 파트너방송 + 녹화방송 + 회원전용게시판
      +SMS증권정보 + 골드플러스 서비스

      고객센터

      강연회·행사 더보기

      7일간 등록된 일정이 없습니다.

      이벤트

      7일간 등록된 일정이 없습니다.

      공지사항 더보기

      ope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