희소성에 최신 상품 설계 갖춘 힐스테이트 에코 안산중앙역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입력 2019-09-24 09:00  

희소성에 최신 상품 설계 갖춘 힐스테이트 에코 안산중앙역



희소성에 최신 상품 설계로 임차인 선호도 높아…투자매력 `쑥쑥`

새 오피스텔에 프리미엄 붙어…분양시장에서도 높은 경쟁률로 마감

오피스텔의 노후도가 높은 지역에서 선보이는 새 오피스텔이 각광 받고 있다. 정부의 규제와 저금리로 인해 오피스텔의 인기가 높아지고 있는 상황에서 노후 지역에 공급되는 새 오피스텔은 희소가치가 부각되는데다 최신 설계 및 시스템으로 상품성까지 우수해 임차인 모집이 수월하기 때문이다. 이에 따른 자산가치 상승으로 시세차익도 기대해 볼 수 있어 투자자들의 이목을 끌고 있다.

실제로 오피스텔이 노후화된 지역의 새 오피스텔은 적잖은 프리미엄이 붙었다. 국토교통부 실거래가 자료에 따르면, 서울시 서초구 방배동에 위치한 방배 마에스트로`(2019년 1월 입주) 오피스텔 전용 19㎡는 지난 6월 2억 6700만원(2층)에 거래됐다. 이는 분양가(2억 3200만원)대비 3500만원의 웃돈이 형성된 가격이다. 단지가 위치한 서초구는 10년 이상 된 노후 오피스텔이 전체(1만 7426실)의 약 75.97%(1만 3239실)를 차지하고 있으며, 이는 서울 평균(58.05%)을 크게 상회한다.

또 대표적인 노후 지역으로 꼽히는 경기도 안양시의 경우 지어진지 10년이 넘은 오피스텔의 비율이 70.64%(1만 927실 중 7719실)로 경기도 평균인 46.04%를 웃돈다. 이렇다 보니 올해 2월 입주한 `힐스테이트 에코 평촌` 전용 68㎡ 4층 매물은 분양가(3억 4260만원)보다 5700만원 가량 오른 4억원에 계약됐다.

상황이 이렇자, 분양시장에서 새 오피스텔에 많은 수요자들이 몰려 인기를 끌었다. 금융결제원에 따르면 지난달 청약을 받은 `브라이튼 여의도` 오피스텔은 총 849실 모집에 2만2462명이 몰리며 평균 경쟁률 26.4대 1을 기록, 단기간에 완판됐다. 여의도 일대는 노후 오피스텔 비율이 88.87%(5247실 중 4663실)에 달해 신축 오피스텔에 대한 수요가 높았던 곳이다.

또 현대엔지니어링이 지난해 11월 경기도 성남시 분당구에서 분양한 오피스텔 `힐스테이트 판교역`(17블록)은 65실 모집에 2만7583건의 청약이 접수돼 평균 424.35대 1의 경쟁률로 마감됐다. 성남시 역시 노후 오피스텔 비율이 65.02%로 새 오피스텔이 희소한 지역이다.

이러한 가운데 수도권 내 노후화 지역에서 분양하는 신축 오피스텔에 주목할만하다. 현대건설은 9월 경기도 안산시 단원구 고잔동 일원에서 `힐스테이트 에코 안산 중앙역`을 분양할 예정이다. 지하 6층~지상 23층, 3개동, 오피스텔 전용면적 20~57㎡ 총 702실 규모다. 단지가 위치한 안산시는 10년 이상의 노후 오피스텔의 비율이 약 52.2%로 경기도 평균(46.04%)보다 높은 곳이다.

`힐스테이트 에코 안산 중앙역`은 입지여건이 뛰어나다. 지하철 4호선 중앙역을 도보로 이용할 수 있는 초역세권 단지이며 신안산선(예정), 수인선(예정)을 동시에 이용할 수 있는 트리플역세권 입지를 갖췄다. 안산 중심 상권의 다양한 생활 인프라를 원스톱으로 누릴 수 있으며 인근 산업단지 등 30만 여명의 풍부한 배후수요를 갖췄다.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관련뉴스

      top
      • 마이핀
      • 와우캐시
      • 고객센터
      • 페이스 북
      • 유튜브
      • 카카오페이지

      마이핀

      와우캐시

      와우넷에서 실제 현금과
      동일하게 사용되는 사이버머니
      캐시충전
      서비스 상품
      월정액 서비스
      GOLD 한국경제 TV 실시간 방송
      GOLD PLUS 골드서비스 + VOD 주식강좌
      파트너 방송 파트너방송 + 녹화방송 + 회원전용게시판
      +SMS증권정보 + 골드플러스 서비스

      고객센터

      강연회·행사 더보기

      7일간 등록된 일정이 없습니다.

      이벤트

      7일간 등록된 일정이 없습니다.

      공지사항 더보기

      ope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