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국 접수한 DAY6, 역대급 규모 월드투어 중 `현지 반응 폭발`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입력 2019-09-24 08:21  

미국 접수한 DAY6, 역대급 규모 월드투어 중 `현지 반응 폭발`




두 번째 월드투어를 진행 중인 DAY6(데이식스)가 미국에서 뜨거운 인기를 과시했다.

지난 12일~13일(이하 현지시간) 양일간 열린 뉴욕 콘서트를 시작으로 15일 보스턴, 18일 마이애미, 20일 달라스, 22일 시카고에서 2019 월드 투어 `DAY6 WORLD TOUR `GRAVITY``(데이식스 월드투어 `그래비티`)의 미주 투어를 화려하게 펼쳤다.

DAY6는 앞선 도시들을 처음 방문함에도 불구하고 현지 `My Day`(팬덤명: 마이데이)에게 폭발적인 반응을 얻으며 `K팝 대표 밴드`의 위상을 드러냈다.

`한 페이지가 될 수 있게`, `예뻤어`, `Congratulation`(콩그레츄레이션) 등 주옥 같은 넘버 24곡과 5인 5색 솔로 무대 그리고 더블 앙코르까지 선사하며 약 3시간 동안 현지의 밤을 장식했다.

DAY6 콘서트의 전매특허인 `DAY6가 반주하고 My Day가 노래하는` 코너에서는 한국어 떼창이 쏟아지는 진풍경이 연출됐다.

이번 미주 투어는 3주간 7개 도시 9회 공연으로 전개된다.

25일 샌프란시스코, 28일과 29일에는 LA 무대 장악에 나선다.

DAY6는 2018년 6월부터 7개월여 간 24개 도시서 26회 공연을 개최한 첫 월드 투어 `DAY6 1ST WORLD TOUR `Youth``(데이식스 첫 월드투어 `유스`)를 성료했다.

첫 월드투어의 성공에 힘입어 출발한 두 번째 투어 역시 순항을 거듭하고 있다.

8월 9일부터 11일까지 서울 송파구 잠실 실내 체육관에서 진행한 서울 공연을 시작으로 대구, 부산을 거쳐 북미와 멜버른, 시드니 등 호주 그리고 싱가포르, 마닐라, 방콕 등 아시아, 밀라노, 파리, 런던, 암스테르담, 베를린, 리스본, 마드리드 등 유럽에 이르기까지 `총 26개 도시 31회 공연`에 달하는 역대급 규모를 자랑한다.

특히 `팝의 본고장` 미국은 DAY6의 입지를 집중 조명하며 열띤 관심을 쏟았다.

미국의 간판 모닝쇼 Fox5 채널의 `Good Day New York`(굿 데이 뉴욕)은 "DAY6는 수많은 K팝 음악 속 그들만의 사운드를 표현하는 그룹"이라고 호평했다.

해당 프로그램에 출연한 DAY6는 "월드투어를 통해 관객과 함께 꾸려가는 무대를 만들 것"이라고 밝혀 기대를 높였다.

이외에도 `The Alternative Press`(디 얼터너티브 프레스)는 "DAY6는 뛰어난 음악적 재능과 에너지로 글로벌 인기를 얻고 있다"며 밴드의 위상을 치켜세워 눈길을 끌었다.


    한국경제TV  디지털이슈팀  유병철  기자

     onlinenews@wowtv.co.kr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관련뉴스

      top
      • 마이핀
      • 와우캐시
      • 고객센터
      • 페이스 북
      • 유튜브
      • 카카오페이지

      마이핀

      와우캐시

      와우넷에서 실제 현금과
      동일하게 사용되는 사이버머니
      캐시충전
      서비스 상품
      월정액 서비스
      GOLD 한국경제 TV 실시간 방송
      GOLD PLUS 골드서비스 + VOD 주식강좌
      파트너 방송 파트너방송 + 녹화방송 + 회원전용게시판
      +SMS증권정보 + 골드플러스 서비스

      고객센터

      강연회·행사 더보기

      7일간 등록된 일정이 없습니다.

      이벤트

      7일간 등록된 일정이 없습니다.

      공지사항 더보기

      ope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