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선로코-녹두전’ 장동윤X김소현, 아슬아슬한 ‘한방 로맨스’ 설렘 지수 UP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입력 2019-09-24 08:27  

‘조선로코-녹두전’ 장동윤X김소현, 아슬아슬한 ‘한방 로맨스’ 설렘 지수 UP




‘조선로코-녹두전’ 장동윤의 파란만장 과부촌 입성기가 흥미롭게 펼쳐진다.

오는 9월 30일 첫 방송되는 KBS2 새 월화드라마 ‘조선로코-녹두전’ 측이 지난 23일 뜻하지 않은 사건으로 인생이 뒤바뀐 녹두(장동윤 분)의 만만치 않은 과부촌 입성기를 담은 예고편을 공개했다. 무엇보다 김소현과의 아슬아슬하고 신박한 ‘한방 로맨스’가 설렘을 자극, 첫 방송에 대한 기대감을 한껏 끌어올렸다.

동명의 인기 네이버 웹툰 ‘녹두전’(글/그림 혜진양)을 원작으로 하는 ‘조선로코-녹두전’은 미스터리한 과부촌에 여장을 하고 잠입한 전녹두와 기생이 되기 싫은 반전 있는 처자 동동주(김소현 분)의 발칙하고 유쾌한 조선판 로맨틱 코미디를 그린다. 각자의 비밀을 품고 과부촌에 입성한 ‘여장남자’ 전녹두와 ‘예비 기생’ 동동주의 기상천외한 로맨스가 색다른 청춘 사극의 탄생을 기대케 한다.

짧은 티저 영상과 포스터만으로도 연일 화제를 모으고 있는 가운데 공개된 예고편에서는 녹두의 파란만장한 과부촌 입성기가 그려졌다. “아이는 잘 묻어준 후였다 하였지”라는 의미심장한 광해의 목소리로 문을 연 영상은 시작부터 궁금증을 증폭시킨다. 갑작스럽게 들이닥친 복면 자객들로 평화가 깨져버린 녹두의 일상. 진실을 좇아 과부촌에 입성한 여장 녹두의 앞날도 험난하기는 마찬가지다. 금남(禁男)구역 과부촌의 유일한 남자, 녹두의 생존기가 웃음을 자아낸다.

이어진 영상에서는 녹두와 동주의 아슬아슬한 한방살이가 설렘 지수를 높인다. 티격태격하다가도 은근슬쩍 동주를 챙기는 츤데레 녹두, 무뚝뚝하게 선을 긋던 동주가 마음을 열고 녹두를 향해 짓는 미소는 설렘과 함께 두 사람의 관계에 호기심을 자극한다. 그런가 하면 과부촌에 숨겨진 비밀도 포착돼 궁금증을 더했다. 추국장에서 두려움에 떠는 동주를 대신해 앞으로 나서는 녹두의 모습 위로 “너는 이 과부촌에 왜 왔어 대체?”, “알아내려고. 대체 내가 누군지”라는 대화가 더해지며 녹두를 둘러싼 비밀, 그리고 과부촌의 험난한 생존기에 이목이 쏠린다.

예고편이 공개되자 시청자들은 SNS와 포털사이트를 통해 “예고편만으로도 벌써 꿀잼, 이 드라마 심상치 않다!”, “웃겼다가 진지했다가, 거기에 설렘까지 취향 저격”, “녹두의 험난한 과부촌 생존기 흥미롭다”, “김소현과의 한방 로맨스도 기대”, “과부촌 사람들의 하드캐리 기대, 연기 맛집” 등의 뜨거운 반응으로 기대감을 드러냈다.

한편, ‘조선로코-녹두전’은 오는 9월 30일부터 KBS2에서 밤 10시 방송된다.


    한국경제TV  디지털이슈팀  유병철  기자

     onlinenews@wowtv.co.kr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관련뉴스

      top
      • 마이핀
      • 와우캐시
      • 고객센터
      • 페이스 북
      • 유튜브
      • 카카오페이지

      마이핀

      와우캐시

      와우넷에서 실제 현금과
      동일하게 사용되는 사이버머니
      캐시충전
      서비스 상품
      월정액 서비스
      GOLD 한국경제 TV 실시간 방송
      GOLD PLUS 골드서비스 + VOD 주식강좌
      파트너 방송 파트너방송 + 녹화방송 + 회원전용게시판
      +SMS증권정보 + 골드플러스 서비스

      고객센터

      강연회·행사 더보기

      7일간 등록된 일정이 없습니다.

      이벤트

      7일간 등록된 일정이 없습니다.

      공지사항 더보기

      ope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