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불타는 청춘` 강문영 집 공개, 펜션같은 전원주택서 `연말파티`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입력 2019-12-24 17:13  

`불타는 청춘` 강문영 집 공개, 펜션같은 전원주택서 `연말파티`


24일 SBS `불타는 청춘`은 크리스마스 특집으로 청춘들의 `불타는 파티` 현장이 공개된다.
이날, `불타는 청춘`의 강문영은 연말을 맞아 본인의 집에 청춘들을 초대했다. 방송으로는 최초 공개되는 문영의 집은 경기도 산자락 아래 위치해 멋진 자연을 감상할 수 있는 전원주택이어서 파티 분위기가 물씬 풍겨났다.
가장 먼저 강문영 집에 도착한 `막내 라인` 김부용, 최민용, 브루노는 문영을 도와 직접 트리도 꾸미고, 음식 재료 손질까지 도우며 크리스마스 파티 준비에 나섰다. 특히, 브루노는 우연하게 문영의 집에서 본인의 아버지 작품을 발견해 청춘들에게 놀라움을 안기기도 했다.
이날 청춘들은 크리스마스를 맞아 각자 `아나바다`‘아껴 쓰고 나눠 쓰고 바꿔 쓰고 다시 쓰기) 선물을 준비했다. 부용이 준비한 명품(?) 선물에 청춘들은 흥분 상태에 빠졌고, 본승은 사람이 쓰기 어려운 물건을 받아 당황하는 등 시종일관 웃음이 끊이질 않았다.
한편, 이번 크리스마스 파티에는 청춘들이 보고 싶어 한 특별한 손님이 초대됐다. 이번 파티의 드레스코드인 `그린`과 `레드`를 온몸으로 소화한 첫 번째 손님은 기타와 선물을 들고 와 흡사 불청의 크리스마스 요정 같은 분위기를 자아냈다.
청춘들이 다 같이 캐럴을 부르는 틈을 타 몰래 등장한 두 번째 손님은 정체가 밝혀지자 모두 그 자리에서 일어나는가 하면 가장 연장자인 호랑이 신효범마저 긴장하게 만들었다는 후문이다.
특별한 초대 손님으로 크리스마스 파티의 열기가 한층 뜨거워진 SBS `불타는 청춘-크리스마스 특집 편`은 24일(오늘) 밤 11시 10분에 방송된다.
`불타는 청춘` 강문영 집 공개 (사진=SBS)

한국경제TV  디지털전략부  김현경  기자

 khkkim@wowtv.co.kr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관련뉴스

    이 기사와 함께 많이 본 뉴스

    인기 갤러리

    top
    • 마이핀
    • 와우캐시
    • 고객센터
    • 페이스 북
    • 유튜브
    • 카카오페이지

    마이핀

    와우캐시

    와우넷에서 실제 현금과
    동일하게 사용되는 사이버머니
    캐시충전
    서비스 상품
    월정액 서비스
    GOLD 한국경제 TV 실시간 방송
    GOLD PLUS 골드서비스 + VOD 주식강좌
    파트너 방송 파트너방송 + 녹화방송 + 회원전용게시판
    +SMS증권정보 + 골드플러스 서비스

    고객센터

    강연회·행사 더보기

    7일간 등록된 일정이 없습니다.

    이벤트

    7일간 등록된 일정이 없습니다.

    공지사항 더보기

    ope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