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페이스워크, 80억원 규모 시리즈A 투자 유치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입력 2020-01-20 09:36  

스페이스워크, 80억원 규모 시리즈A 투자 유치

심층강화학습(DRL) 기반 부동산 가치평가 엔진 개발
토지 개발가치 최적화
온라인 서비스 '랜드북'에서 토지 시세 분석, 수익성 검토 한 번에
인공지능 부동산 솔루션 서비스 `랜드북` 화면. 사진제공=스페이스워크.

프롭테크 스타트업 `스페이스워크`가 "KB인베스트먼트, 스톤브릿지벤처스, 스틱벤처스 등으로부터 총 80억원 규모 시리즈A 투자를 유치했다"고 13일 밝혔다.

이로써 스페이스워크의 누적 투자 금액은 100억원을 넘어섰다.

이번 투자는 KB인베스트먼트, 스톤브릿지벤처스 등 기존의 재무적투자자(FI)가 주축이 된 가운데, 스틱벤처스가 신규 투자자로 합류했다.

초기 투자자인 크레비스파트너스와 테라펀딩도 참여했다.

스페이스워크는 국내 최초로 인공지능 건축설계 기술을 개발해 상용화한 기업이다.

지난 2018년 인공지능 부동산 솔루션인 `랜드북`을 런칭하기도 했다.

랜드북은 소형 부동산에 대해 최적의 개발안을 도출해주는 서비스로, 지난해 NH농협은행, 우리은행 WM부서 등과 업무제휴(MOU)를 맺으면서 빠르게 성장했다.

인공지능 건축설계는 부동산 빅데이터를 기반으로 복잡한 건축 법규를 분석하고, 토지의 가치를 최대로 실현할 수 있는 개발안을 실시간으로 보여준다.

이는 바둑 인공지능 `알파고 제로`의 원리와 같은 심층강화학습(Deep Reinforcement Learning)을 적용한 기술이다.

스페이스워크는 지난해 다양한 고객과 기술을 검증한 것이 성장 동력이 됐다고 밝혔다.

현재 한국토지주택공사(LH), 서울주택도시공사(SH) 등 7개 공공기관이 개발 사업의 후보지를 찾고, 사업타당성을 검토하는데 랜드북을 활용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져있다.

민간에서는 NH농협은행, 우리은행, RPM중개법인, 테라펀딩 등 다수 법인이 서비스를 활용한다.

이들이 지난 1년 동안 랜드북을 활용해 검토한 토지 면적은 15만평에 달하며, 이를 가치로 환산하면 약 1조 5천억 원 규모다.

스페이스워크는 이번 투자금을 토대로 서비스 확대에 박차를 가할 계획이다.

올해는 인공지능 건축설계 엔진을 SaaS(Software as a Service·웹서비스)화해 더 많은 사용자가 실시간으로 자문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게 할 예정이다.

인공지능을 통해 최적의 매물을 선택하게 돕는 토지매수자문 서비스를 런칭하는 것도 목표다.

KB인베스트먼트 오세웅 본부장은 "스페이스워크는 새로운 서비스를 출시하고 다양한 고객사를 폭넓게 유치하는 등 괄목할만한 성장을 기록했다"며 "최신 A.I 기술을 접목해 솔루션을 고도화하고 있어, 글로벌 최고 수준의 기술력을 가진 프롭테크 회사로 자리 잡을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관련뉴스

      top
      • 마이핀
      • 와우캐시
      • 고객센터
      • 페이스 북
      • 유튜브
      • 카카오페이지

      마이핀

      와우캐시

      와우넷에서 실제 현금과
      동일하게 사용되는 사이버머니
      캐시충전
      서비스 상품
      월정액 서비스
      GOLD 한국경제 TV 실시간 방송
      GOLD PLUS 골드서비스 + VOD 주식강좌
      파트너 방송 파트너방송 + 녹화방송 + 회원전용게시판
      +SMS증권정보 + 골드플러스 서비스

      고객센터

      ope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