위챗에 떠는 애플…"금지되면 아이폰 판매 30% 감소"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입력 2020-08-11 09:46   수정 2020-08-11 10:02

위챗에 떠는 애플…"금지되면 아이폰 판매 30% 감소"

트럼프 행정명령 범위 어디까지?…'아이폰 타격'
"전 세계 앱스토어 퇴출, 아이폰 판매 30% 감소"


트럼프 미 대통령이 중국 앱 틱톡과 위챗에 대한 미국 내 사용 금지를 밝힌 가운데, 그 여파로 애플 아이폰의 판매량이 25~30% 감소할 수 있다는 전망이 나왔다.

향후 미국 정부의 제재로 애플 앱스토어에서 위챗이 사라지면 중국 소비자들이 애플의 아이폰을 구매하지 않을 수 있다는 것이다.

애플 관련 전문가로 알려진 밍치 궈 애널리스트는 애플 전문 매체인 ‘맥루머스’에 "위챗이 전 세계 애플 앱 스토어에서 삭제되는 경우, 애플 아이폰의 연간 판매량은 25~30% 줄어들 것”이라고 밝혔다.

○ "앱스토어 위챗 퇴출되면 아이폰 판매 30% 감소"

문제는 트럼프가 내린 행정명령의 효력 범위다.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은 지난 주 위챗 뿐 아니라 중국 기업 텐센트와의 거래를 금지하는 행정명령에 서명했다.

낙관적인 가정은 행정명령에 따라 애플이 미국 내 앱스토어에서만 위챗을 제거해야 할 경우다.

밍치 궈는 이럴 경우 전 세계 아이폰 출하량은 3~6% 가량 줄어드는 데 머물 것으로 전망했다. 에어팟이나 아이패드 등 애플의 다른 제품 출하량 감소율 역시 3%를 밑돌 것으로 예상했다.

하지만 트럼프의 행정명령이 전 세계 앱스토어에서 모두 적용될 경우엔 상황이 심각해질 수 있다.

위챗은 월간 활성 사용자는 약 12억 명 이상이다. 위챗은 메신저 기능 뿐 아니라 결제, 전자상거래 등 다양한 서비스가 결합되어 있기 때문에 중국에서는 위챗 없이는 일상생활이 불가능하다.

밍치 궈는 전 세계 앱 스토어에서 위챗을 제거했을 경우 결과는 치명적일 것이라고 설명했다.

이럴 경우 전 세계 아이폰 출하량이 25~30% 감소하고, 에어팟·아이패드·애플워치 등을 포함한 다른 애플 하드웨어 제품의 전 세계 출하량도 15~ 25% 감소할 것으로 전망됐다.



○ 애플 최대 고객 中…아이폰 `엑소더스` 나올까

애플은 지역별 아이폰 판매량을 공개하지 않고 있지만, 애플 전체 매출에서 중국이 차지하는 비중은 15~18% 수준으로 추정된다. 사실상 애플의 최대 고객 중 하나다.

홍콩 사우스차이나모닝포스트는 지난 9일 "위챗을 포기할 것인가, 아니면 아이폰을 잃을 것인가"라는 제목의 기사에서 중국의 아이폰 고객들이 향후 미국 정부의 제재가 어떻게 이뤄질지에 촉각을 곤두세우고 있다고 보도했다.

위챗이 아이폰을 떠날 경우 그 후폭풍은 거셀 전망이다. 시나닷컴이 운영하는 중국판 트위터인 웨이보(微博)가 진행한 온라인 여론 조사에서 80만명 이상의 응답자 중 90%가 넘는 75만명이 웨이신을 못 쓰게 되면 아이폰 대신 다른 스마트폰을 쓰겠다고 응답했다.

밍치 궈는 미국의 위챗 퇴출을 이유로 애플 부품 공급사인 LG이노텍, 지니어스 일렉트로닉 옵티컬과 같은 회사의 주식 보유를 줄일 것을 권장했다.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관련뉴스

      top
      • 마이핀
      • 와우캐시
      • 고객센터
      • 페이스 북
      • 유튜브
      • 카카오페이지

      마이핀

      와우캐시

      와우넷에서 실제 현금과
      동일하게 사용되는 사이버머니
      캐시충전
      서비스 상품
      월정액 서비스
      GOLD 한국경제 TV 실시간 방송
      GOLD PLUS 골드서비스 + VOD 주식강좌
      파트너 방송 파트너방송 + 녹화방송 + 회원전용게시판
      +SMS증권정보 + 골드플러스 서비스

      고객센터

      강연회·행사 더보기

      7일간 등록된 일정이 없습니다.

      이벤트

      7일간 등록된 일정이 없습니다.

      공지사항 더보기

      ope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