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콘 바비, ‘청춘기록’ OST 출격 확정…데뷔 후 첫 솔로 OST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입력 2020-09-24 08:40  

아이콘 바비, ‘청춘기록’ OST 출격 확정…데뷔 후 첫 솔로 OST




아이콘 바비가 안방극장과 SNS상을 뜨겁게 달궜던 드라마 `청춘기록` 4화 화제의 엔딩곡 주인공이었다.

24일 YG엔터테인먼트에 따르면 바비는 tvN 월화드라마 ‘청춘기록’의 OST의 여섯 번째 가창자로 나섰다.

바비는 지난 23일 tvN 드라마와 뮤직앤뉴 공식 SNS에 게재된 영상을 통해 "정말 많은 분들께서 제 목소리를 맞춰 주셨다고 들었다. 정말 감사드린다. 드라마의 멋진 엔딩 장면에 제 목소리가 나오게 돼 기쁘다"며 "OST와 드라마 ‘청춘기록’에 많은 관심 가져주시고 많은 사랑 부탁드린다"라고 전했다.

바비가 부른 `청춘기록`의 OST는 지난 15일 방송된 4회 엔딩 장면에 삽입돼 수많은 팬들의 호평과 기대감을 불러일으켰다. 극 중 사혜준(박보검 분)이 과거 갑질을 당했던 배우 박도하(김건우 분) 앞에 다시 나타나 통쾌한 한 방을 날리는 장면에서 흘러나와 카타르시스를 선사했다는 평이다. 사이다 엔딩과 파격적인 장르, 바비의 허스키한 보이스까지 3박자가 맞아떨어져 강렬한 인상을 남기기에 충분했다.

시청자의 귀를 사로잡은 해당 OST는 방송 직후 ‘4화 엔딩곡 주인공 찾기 이벤트’가 펼쳐지며 안방극장을 넘어 SNS까지 화제성이 이어졌다. 무엇보다 바비가 데뷔 후 처음으로 OST 작업에 참여했다는 점에서 팬들의 뜨거운 관심을 모았다.

바비는 지난 2015년 그룹 아이콘으로 가요계에 데뷔했다. 이후 ‘사랑을 했다’, ‘취향저격’, ‘죽겠다’ 등 다수의 히트곡으로 대중들의 사랑을 받았다. 또한, 바비는 Mnet ‘SHOW ME THE MONEY 3’에 출연하여 어린 나이임에도 불구하고 우승을 차지하며 실력을 입증했다.

바비는 ‘연결고리#힙합’, ‘가드올리고 Bounce’, ‘꽐라’ 등을 통해 리스너들의 사랑을 받으며 솔로 아티스트로서의 기량을 펼쳤다. 특히 바비는 팀 내 메인 래퍼로 활동하면서도 지난해 MBC ‘복면가왕’에 출연해 반전 가창력을 뽐낸 바 있다. 지난 2018년에는 ‘리그 오브 레전드 2018 월드 챔피언십’의 주제가 ‘RISE’에 피처링으로 참여해 한국인 최초로 오프닝 무대에 서기도 했다.

한편 올해 데뷔 5주년을 맞은 아이콘은 지난 2월 발표한 세 번째 미니앨범 ‘i DECIDE’가 24개국 아이튠즈 앨범 차트 1위를 기록하며 변함없는 저력을 발휘했다. 이후에도 꾸준히 다양한 콘텐츠로 글로벌 팬들과 친근하게 소통하며 새 앨범 작업에 몰두하고 있다.


한국경제TV  디지털이슈팀  유병철  기자

 onlinenews@wowtv.co.kr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관련뉴스

    인기 갤러리

    top
    • 마이핀
    • 와우캐시
    • 고객센터
    • 페이스 북
    • 유튜브
    • 카카오페이지

    마이핀

    와우캐시

    와우넷에서 실제 현금과
    동일하게 사용되는 사이버머니
    캐시충전
    서비스 상품
    월정액 서비스
    GOLD 한국경제 TV 실시간 방송
    GOLD PLUS 골드서비스 + VOD 주식강좌
    파트너 방송 파트너방송 + 녹화방송 + 회원전용게시판
    +SMS증권정보 + 골드플러스 서비스

    고객센터

    강연회·행사 더보기

    7일간 등록된 일정이 없습니다.

    이벤트

    7일간 등록된 일정이 없습니다.

    공지사항 더보기

    ope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