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트레이 키즈 ‘Back Door’, 美 타임 `올해 최고의 노래 10` 선정…K팝 가수 중 유일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입력 2020-11-25 11:20  

스트레이 키즈 ‘Back Door’, 美 타임 `올해 최고의 노래 10` 선정…K팝 가수 중 유일




스트레이 키즈(Stray Kids)가 미국 시사주간지 타임(TIME)이 꼽은 `올해 최고의 노래 10`에 K팝 가수로서 유일하게 이름을 올렸다.

타임은 최근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올해 최고의 노래 10`(The 10 Best Songs of 2020)이라는 제목의 기사를 게재하고, 스트레이 키즈의 곡 `Back Door`(백 도어)를 선정했다.

`올해 최고의 노래 10`에는 카디 비(Cardi B), 크리스틴 앤 더 퀸즈(Christine and the Queens) 등 유명 뮤지션들이 자리했다.

타임은 "`Back Door`는 제작 능력과 8인 퍼포머의 에너지가 만나 순수한 패기를 내뿜는다. 이 노래에 희열을 느낄 수 있다", "R&B, 재즈, 트랩, 일렉트로닉 비트 등 풍부한 요소들로 이루어져 복합적인 만큼, 예술적이고도 귀에 감긴다"라고 호평했다.

특히 "더욱 자유분방하고 세계적으로 나아가는 팝 음악 시장에서 그간 K팝이 열심히 개척해 온 성과를 펼칠 준비가 된 팀"이라고 그룹의 성과와 가치를 높이 평가해 눈길을 끌었다.

스트레이 키즈는 올해 뚜렷한 상승세를 달리며 `차세대 K팝 대표 그룹`의 역량을 톡톡히 입증했다.

지난 22일 개최한 온라인 공연 `Beyond LIVE - Stray Kids `Unlock : GO LIVE IN LIFE``(비욘드 라이브 - 스트레이 키즈 `언락 : 고 라이브 인 라이프`)는 팀의 실력과 저력을 다시금 확인시킨 무대였다.

자작곡으로 채운 세트 리스트, 열정을 불태운 가창력과 무대 매너, 몰입도를 높인 최첨단 증강현실(AR)과 확장현실(XR) 효과까지, 진짜 스트레이 키즈가 어떤 그룹인지 보여주며 전 세계 관객을 사로잡았다.

스트레이 키즈는 2020년 6월 정규 1집 `GO生`(고생)과 9월 리패키지 앨범 `IN生`(인생)을 통해 팀 역량은 확대하고 개성은 더욱 진하게 새겼다.

정규 1집 12만 7930장, 리패키지 음반 23만 3381장에 달하는 초동(발매일 기준 일주일 동안의 음반 판매량) 기록을 세우며, 3개월 사이 두 배 가까이 커진 팬덤과 높아진 인기를 증명했다.

두 앨범은 24일 가온차트 출고량 기준 각 33만 1049장, 42만 9753장의 판매고를 올려 총 76만 장 이상의 성적을 기록했다.

각 음반의 타이틀곡 `神메뉴`(신메뉴)와 `Back Door`는 강렬하면서도 신선한 콘셉트로 큰 사랑을 받았고, 스트레이 키즈는 `마라맛 장르`라는 음악 영역을 구축에 성공했다.

2018년 3월 정식 데뷔 이래 꾸준히 자작곡으로 활동하면서 음악 스펙트럼을 넓힌 것 역시 이들의 가장 큰 무기가 되고 있다.

미국 빌보드의 `2018년 주목할 K팝 아티스트 TOP 5`부터 시작해 2020년 타임의 `올해 최고의 노래 10` 선정까지, 글로벌 대세로서 새 흐름을 이끌고 있는 스트레이 키즈의 미래에 귀추가 주목된다.

한편, 스트레이 키즈는 올 연말까지 알찬 활동을 펼치며 상승세를 이어갈 전망이다.

오는 26일 정오에는 일본 첫 미니앨범 타이틀곡 `ALL IN`(올 인)의 한국어 버전을 디지털 싱글로 발매한다.


한국경제TV  디지털이슈팀  유병철  기자

 onlinenews@wowtv.co.kr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관련뉴스

    이 기사와 함께 많이 본 뉴스

    인기 갤러리

    top
    • 마이핀
    • 와우캐시
    • 고객센터
    • 페이스 북
    • 유튜브
    • 카카오페이지

    마이핀

    와우캐시

    와우넷에서 실제 현금과
    동일하게 사용되는 사이버머니
    캐시충전
    서비스 상품
    월정액 서비스
    GOLD 한국경제 TV 실시간 방송
    GOLD PLUS 골드서비스 + VOD 주식강좌
    파트너 방송 파트너방송 + 녹화방송 + 회원전용게시판
    +SMS증권정보 + 골드플러스 서비스

    고객센터

    강연회·행사 더보기

    7일간 등록된 일정이 없습니다.

    이벤트

    7일간 등록된 일정이 없습니다.

    공지사항 더보기

    ope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