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북 규제자유특구에 포스코· GS건설 등 10개 기업 5,552억 투자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입력 2020-11-30 12:00  

경북 규제자유특구에 포스코· GS건설 등 10개 기업 5,552억 투자

경북 '차세대 배터리 리사이클링' 특구, 본격 실증 착수
포항, '배터리 선도도시'로


중소벤처기업부와 경상북도는 경북 규제자유특구(`차세대 배터리 리사이클링` 특구)가 포스코케미칼·GS건설 등 10개 기업으로부터 5,552억원 투자 유치를 받았다고 30일 밝혔다.

앞서 경북은 지난해 7월 국내 최초로 배터리 특구에 선정돼 잔존가치가 높은 전기차 폐배터리를 분리하고 보관하는 시작 단계부터 성능평가와 등급분류, 재사용과 재활용에 이르는 모든 공정에 대한 안전기준과 세부지침 등을 마련해왔다.

그 결과 특구가 위치한 블루밸리 산업단지는 1차 분양분이 100% 완판됐고 대기업과 중견기업이 중소기업과 상생하며 특구 사업에 참여하고 있어 지정 당시보다 특구사업자 수도 6곳에서 15곳으로 2배 이상 증가했다.

지에스(GS)건설 1천억원을 비롯해 특구사업자와 관련 기업의 신규 투자도 잇따르고 있다.

특구사업자인 에코프로지이엠은 860억원을 투자해 전구체 생산라인 공장을 신설 중이고, 뉴테크엘아이비도 음극활물질 공장 건설에 130억원을 투자하는 등 7개 특구사업자가 총 2,202억원을 투자할 계획이다.

특구 지정에 힘입어 배터리 관련 기업의 투자와 기업 이전도 성과를 거두고 있다. 포스코케미칼은 이차전지 음극재 공장 건립에 2021년까지 2,500억원을 투자할 계획이다.

이를 위해 지난 3월에는 블루밸리 산업단지에 공장부지 7만 8,585㎡를 매입해 기초작업 중이며, 포스코케미칼의 음극재 공장이 내년 건립되면 인조흑연 음극재의 국내 생산이 가능해진다.

에코프로 이노베이션과 에코프로 씨엔지도 각각 730억원과 120억원을 이차전지 핵심 소재 생산 공장에 투자할 계획에 있어 특구 지정에 따른 연쇄효과는 총 3,350억원에 이를 전망이다.

`재사용 불가 배터리 재활용 실증`의 부대조건 이행 등 사전준비도 순조롭게 진행돼 이날부터 본격적인 실증에도 착수했다.

`전기차 사용후 배터리 종합관리 실증`과 `전기차 사용 후 배터리 재사용 실증`에 이어 3개 실증사업이 모두 본격적인 실증에 들어감에 따라 리사이클링 전 과정에 대한 안전성을 검증하고 경제적인 처리공정과 매각 등에 대한 기준을 제시할 수 있게 됐다.

재사용 불가 배터리 재활용 실증은 배터리 성능평가에서 디(D)등급을 받아 재사용 불가 판정된 폐배터리를 대상으로 진행되며, 모듈 내 미세전류를 방전시킨 후 파쇄해 유가금속(니켈, 망간, 코발트 등)을 추출하게 된다.

이번 실증을 통해 전량 수입에 의존하고 있는 니켈, 망간, 코발트 등 등 배터리 소재를 폐배터리에서 추출하는 경제적 추출방안이 마련되고, 추출된 유가금속은 배터리 원료로 재활용할 수 있어 국내 배터리 기업의 소재 확보 유연성이 향상되고, 수입대체 효과도 뛰어날 것으로 기대된다.

중기부는 경북 배터리 특구사업이 전반적으로 본궤도에 오른 만큼 실증 과정에서의 안전성 담보와 실증기간 내 성과 창출이 이뤄질 수 있도록 `안전관리위원회`의 기능을 강화하는 등 사후관리에 더욱 박차를 가할 방침이다.

또한 특구 내 혁신기업을 지원할 전용펀드를 올 연말까지 352억원 규모로 결성해 투자하는 등 규제자유특구가 지역 혁신성장의 요람으로 자리매김할 수 있도록 지원해 나갈 계획이다.

김희천 중기부 규제자유특구기획단장은 "과거 제조업의 성장을 뒷받침하며 국내 철강산업을 이끌던 `철의 도시` 포항이 특구의 성과를 힘입어 배터리 선도도시로의 면모를 갖춰가고 있다"며 "규제자유특구가 미래 전략산업의 전진기지이자 지역균형 뉴딜의 중추기제가 될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관련뉴스

    이 기사와 함께 많이 본 뉴스

    인기 갤러리

    top
    • 마이핀
    • 와우캐시
    • 고객센터
    • 페이스 북
    • 유튜브
    • 카카오페이지

    마이핀

    와우캐시

    와우넷에서 실제 현금과
    동일하게 사용되는 사이버머니
    캐시충전
    서비스 상품
    월정액 서비스
    GOLD 한국경제 TV 실시간 방송
    GOLD PLUS 골드서비스 + VOD 주식강좌
    파트너 방송 파트너방송 + 녹화방송 + 회원전용게시판
    +SMS증권정보 + 골드플러스 서비스

    고객센터

    강연회·행사 더보기

    7일간 등록된 일정이 없습니다.

    이벤트

    7일간 등록된 일정이 없습니다.

    공지사항 더보기

    ope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