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이로운 소문’ 김세정, ‘파워풀한 여성 히어로’ 역대급 인생 캐릭터 경신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입력 2021-01-25 14:50  

‘경이로운 소문’ 김세정, ‘파워풀한 여성 히어로’ 역대급 인생 캐릭터 경신




‘경이로운 소문’ 김세정이 파워풀한 여성 히어로를 제대로 보여주며 인생 캐릭터를 완성했다.

OCN 토일 오리지널 ‘경이로운 소문’이 지난 24일 종영한 가운데 카운터계의 인간 레이더 도하나 역으로 열연한 배우 김세정이 시청자들 마음에 깊게 자리매김했다. 마지막까지 빛났던 열연이 배우 김세정의 진가를 제대로 입증했다.

김세정은 ‘경이로운 소문’을 통해 이전 작품과는 180도 달라진 캐릭터 변신과 더욱 성장한 연기, 화려한 액션으로 첫 등장과 동시에 시청자들의 마음을 심쿵하게 만들었다. 뿐만 아니라 소문(조병규 분)의 친구를 괴롭히는 일진 무리에게 날린 거침없는 액션과 허를 찌르는 멘트는 웹툰 속 도하나 그 자체라는 평가를 받기도 했다.

도하나의 사이다 액션은 여기서 끝나지 않았다. 악귀 백향희(옥자연 분)과 엘리베이터 안에서 벌인 강렬한 사이다 액션이 시청자들의 쾌감을 불러일으킨 것. 수수한 의상과 화장기 없는 얼굴, 몸을 사리지 않는 연기는 회를 거듭할수록 진가를 발휘했다.

화려한 액션뿐만 아니라 김세정의 눈물 연기 역시 뜨거운 화제를 모았다. 마음의 문을 닫고 살아가던 도하나라는 캐릭터가 자신의 상처를 내보이며 점점 마음을 열어가는 과정을 통해 보여준 따뜻한 마음과 위로, 가족을 향한 애틋한 눈물이 시청자들의 마음까지 뭉클하게 만들었다.

이처럼 김세정은 ‘경이로운 소문’을 통해 한층 성숙해진 연기력과 표현력은 물론 눈빛과 말투, 제스처까지 캐릭터를 완벽하게 그려내며 ‘김세정의 재발견’이라는 호평을 받았다. 연기뿐만 아니라 드라마 OST ‘재회 (再會)’ 가창자로 나선 것은 물론 작사, 작곡까지 직접 참여하며 극의 몰입도를 더욱 높이기도 했다. 첫 드라마 데뷔작 ‘학교2017’에 이어 ‘너의 노래를 들려줘’ 그리고 ‘경이로운 소문’까지 매 작품마다 달라진 캐릭터와 연기 변신을 보여주며 자신만의 필모그래피를 쌓아가고 있는 배우 김세정이 앞으로 어떤 작품으로 돌아올지 이목이 집중되고 있다.


    한국경제TV  디지털이슈팀  유병철  기자

     onlinenews@wowtv.co.kr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관련뉴스

      이 기사와 함께 많이 본 뉴스

      인기 갤러리

      top
      • 마이핀
      • 와우캐시
      • 고객센터
      • 페이스 북
      • 유튜브
      • 카카오페이지

      마이핀

      와우캐시

      와우넷에서 실제 현금과
      동일하게 사용되는 사이버머니
      캐시충전
      서비스 상품
      월정액 서비스
      GOLD 한국경제 TV 실시간 방송
      GOLD PLUS 골드서비스 + VOD 주식강좌
      파트너 방송 파트너방송 + 녹화방송 + 회원전용게시판
      +SMS증권정보 + 골드플러스 서비스

      고객센터

      강연회·행사 더보기

      7일간 등록된 일정이 없습니다.

      이벤트

      7일간 등록된 일정이 없습니다.

      공지사항 더보기

      ope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