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빈센조’ 송중기X전여빈 VS 김여진X조한철, 불꽃 튀는 기싸움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입력 2021-03-05 09:20  

‘빈센조’ 송중기X전여빈 VS 김여진X조한철, 불꽃 튀는 기싸움




‘빈센조’ 송중기, 전여빈이 화끈한 정면승부를 벌인다.

tvN 토일드라마 ‘빈센조’ 측은 5일 빌런들을 잡기 위해 호랑이굴에 침투한 다크 히어로 빈센조(송중기 분), 홍차영(전여빈 분)의 모습을 포착했다.

홍유찬(유재명 분)의 죽음 이후, 빈센조와 홍차영은 빌런들을 향한 살벌한 복수전을 시작했다. 받은 만큼 되갚아주는 빈센조의 자비 없는 응징은 짜릿한 카타르시스를 선사했다. 마피아 본능을 깨운 빈센조의 복수엔 망설임이 없었다. 그는 살해를 사주한 우상의 최명희(김여진 분)에게 똑같은 방식으로 경고를 날렸다. 그리고 홍차영, 남주성(윤병희 분), 피실험자 유가족들과 힘을 합쳐 바벨제약의 원료 저장창고를 통째로 날려버렸다. 모조리 불태워버리고 싶다던 홍유찬의 복수를 대신한 빈센조. 억울하게 목숨을 잃은 자들을 위로한 다크 히어로의 활약은 통쾌함과 함께 뭉클한 감동을 자아냈다. 한편, 화마가 집어삼킨 창고 앞엔 바벨의 진짜 회장 장준우(옥택연 분)가 등장했다. 마침내 밝혀진 ‘히든 빌런’의 정체는 충격을 안겼다.

다크 히어로들의 브레이크 없는 직진 복수가 시작된 가운데, 이날 공개된 사진 속 빌런들을 직접 찾아간 빈센조, 홍차영의 모습이 호기심을 자극한다. 진짜 싸움에 앞서 적을 파악하기 시작한 빈센조. 먼저 바벨그룹의 표면적 회장 장한서(곽동연 분)에게 대놓고 접근한 모습이 흥미롭다. 평소와 완벽하게 다른 분위기도 눈길을 끈다. 과연 빈센조의 새로운 작전은 무엇일까. 이어진 사진에는 로펌 우상을 찾은 빈센조와 홍차영의 모습이 포착됐다. 작정하고 발을 들인 두 사람을 대면한 최명희, 한승혁(조한철 분)의 눈빛이 날카롭게 빛난다. 한 치의 물러섬도 없는 신경전은 앞으로 펼쳐질 불꽃 튀는 전쟁에 궁금증을 더한다. 빈센조와 홍차영이 승리의 기세를 몰아 또 한 번의 치명타를 날릴 수 있을지, 빌런들은 어떤 반격을 준비할지 기대심리를 자극한다.

이번 주 방송되는 5, 6회에서는 바벨그룹을 무너뜨리려는 빈센조와 홍차영의 공조가 계속된다. 진짜 마피아 빈센조와 악당의 방식을 체득해나가는 홍차영의 활약이 흥미진진하게 펼쳐진다. 바벨제약의 원료 저장창고가 불타면서 막대한 손해를 입은 바벨과 우상은 대책 마련에 나선다. 소름 돋는 이면을 드러낸 장준우가 어떤 반격을 보여줄지도 궁금증을 끌어올린다. ‘빈센조’ 제작진은 “자비 없는 빈센조식 응징은 이제부터 시작이다. 빈센조와 홍차영의 기발하고 집요한 콤비 플레이를 기대해 달라”고 전했다.

한편, tvN 토일드라마 ‘빈센조’ 5회는 오는 6일 밤 9시 방송된다.


    한국경제TV  디지털이슈팀  유병철  기자

     onlinenews@wowtv.co.kr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관련뉴스

      top
      • 마이핀
      • 와우캐시
      • 고객센터
      • 페이스 북
      • 유튜브
      • 카카오페이지

      마이핀

      와우캐시

      와우넷에서 실제 현금과
      동일하게 사용되는 사이버머니
      캐시충전
      서비스 상품
      월정액 서비스
      GOLD 한국경제 TV 실시간 방송
      GOLD PLUS 골드서비스 + VOD 주식강좌
      파트너 방송 파트너방송 + 녹화방송 + 회원전용게시판
      +SMS증권정보 + 골드플러스 서비스

      고객센터

      강연회·행사 더보기

      7일간 등록된 일정이 없습니다.

      이벤트

      7일간 등록된 일정이 없습니다.

      공지사항 더보기

      ope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