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외주식 144조원 `역대 최대`…이 종목만 13조원 매매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입력 2021-04-14 13:55   수정 2021-04-14 14:37

해외주식 144조원 `역대 최대`…이 종목만 13조원 매매

테슬라 118억7천만달러, 게임스톱 52억달러, 애플 38억6천만달러 순위


올해 1분기 한국예탁결제원을 통한 해외주식 결제금액(매수+매도금액)이 전분기의 두 배 수준으로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14일 예탁원에 따르면, 1분기 해외주식 결제금액은 1천285억1천만달러(약 144조1천억원)로 직전 분기(654억달러) 대비 96.5% 증가했다.

이는 통계 집계가 시작된 2011년 이후 분기 기준 최대 규모다.

시장별로 보면 미국 주식 결제금액이 1천198억9천만달러(134조4천억원)로 전 분기보다 98.7% 증가했다. 이는 전체 해외주식 결제 규모의 93.3%를 차지하는 규모다.

종목별로는 테슬라(118억7천만달러), 게임스톱(52억달러), 애플(38억6천만달러), 스팩(SPAC) 기업 처칠캐피탈(25억7천만달러), 빅데이터 분석 기업 팔란티어 테크놀로지스(21억8천만달러) 등 미국 주식이 상위권을 휩쓸었다.

예탁원은 그간 결제금액 상위권을 유지해온 애플, 아마존 등 미국 대형 기술주 외에도 미국 시장 이슈 및 정책에 영향을 받는 종목이 상위 종목에 올랐다며, 투자 대상이 다변화되고 있다고 설명했다.

해외주식 보관금액은 577억2천만달러(64조7천억원)로 작년 말(470억8천만달러) 대비 22.6% 증가했다.

시장별로는 미국이 463억7천만달러(52조원)로 전체 보관 규모의 80.3%를 차지했다.

보관 금액 상위 종목은 테슬라(83억8천만달러), 애플(34억9천만달러), 아마존(15억8천만달러), 엔비디아(10억8천만달러), 구글 모회사 알파벳(10억4천만달러), 마이크로소프트(10억달러) 등이었다.

해외주식 보관·결제 금액이 대폭 늘어나면서 외화채권을 포함한 외화증권 보관 및 결제금액도 분기 기준 역대 최대를 기록했다.

1분기 외화증권 보관금액은 813억6천만달러(91조2천억원), 결제금액은 1천575억6천만달러(176조6천억원)로 전 분기 대비 각각 12.7%, 75.3% 증가했다.

외화채권의 경우 보관금액은 236억4천만달러(26조5천억원)로 작년 말(251억4천만달러)보다 6.0% 줄었다. 반면 결제금액은 290억5천만달러(32조5천억원)로 전 분기(244억8천만달러) 대비 18.7% 증가했다.

(사진=연합뉴스)

    한국경제TV  디지털전략부  김현경  기자

     khkkim@wowtv.co.kr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관련뉴스

      top
      • 마이핀
      • 와우캐시
      • 고객센터
      • 페이스 북
      • 유튜브
      • 카카오페이지

      마이핀

      와우캐시

      와우넷에서 실제 현금과
      동일하게 사용되는 사이버머니
      캐시충전
      서비스 상품
      월정액 서비스
      GOLD 한국경제 TV 실시간 방송
      GOLD PLUS 골드서비스 + VOD 주식강좌
      파트너 방송 파트너방송 + 녹화방송 + 회원전용게시판
      +SMS증권정보 + 골드플러스 서비스

      고객센터

      강연회·행사 더보기

      7일간 등록된 일정이 없습니다.

      이벤트

      7일간 등록된 일정이 없습니다.

      공지사항 더보기

      ope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