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명민, ‘로스쿨’로 입증한 저력…퍼펙트 연기로 시청자 홀릭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입력 2021-04-16 10:20  

김명민, ‘로스쿨’로 입증한 저력…퍼펙트 연기로 시청자 홀릭




배우 김명민이 오차 없는 칼각도 열연으로 드라마 시청자들의 눈과 귀를 압도적으로 채워주며 ‘명민좌’ 클래스를 입증했다.

김명민은 지난 15일 방송된 JTBC 수목드라마 <로스쿨>에서 형법교수 양종훈 역할로 열연했다.

이날 김명민은 검사시절 과거 류혜영(강솔 A역)의 고교시절, 그녀와 언니와의 남다른 사연이 있음이 드러났다. 김명민은 지검장이 딸을 폭행한 류혜영을 향해 막말을 퍼부어도 오히려 공명정대하게 대했다. 이어 현재시점으로 돌아와, 검사장 출신 안내상(서병주 역) 살인사건 용의자로 긴급체포 돼 수많은 취재진의 스포트라이트와, 날 선 취조를 받아야 했다.

이어 김명민의 검사시절 미제사건인 주래동 뺑소니사고의 전모가 조금씩 드러났고, 이게 자신의 살인 동기가 될 수 있음이 나타났다. 그러다 김명민은 구치소 수감, 검사 수사를 받고 있음에도, 형법 시험 채점을 하는 등 교수로서 신분을 다했다. 극 말미 현장검증에서 발견된 고인의 안경테로 인해 사건이 원점으로 돌아갔다. 특히, 김명민은 자신을 면회 온 김범(한준휘 역), 류혜영을 마주하고, 이 살인사건의 진범은 김범이라고 지목해 날카로운 인상을 남겼다.

방송 첫 주부터 김명민의 연기를 기다려온 시청자의 뜨거운 호평이 이어졌다. 또한 <로스쿨>이 넷플릭스를 통해 당일 공개되면서 본방사수한 시청자가 다시 보기를 하면서, 배우의 연기와 떡밥을 놓치지 않으려는 관심도 이어졌다. 김명민은 어려운 법률용어를 정확한 딕션으로 연기하는 가 하면, 기존 ‘김명민 표’ 캐릭터를 잊게 만드는 표정과 눈빛까지 세심하게 그려냈다. 과거와 현재가 오가며 달라지는 미묘한 캐릭터 변화에 역시 ‘김명민’을 느끼게 했다.

한편 김명민이 출연하는 <로스쿨>은 한국 최고 명문 로스쿨 교수와 학생들이 전대미문의 사건에 얽히게 되면서 펼쳐지는 캠퍼스 미스터리 드라마. 매주 수, 목 밤 9시 방송된다.


    한국경제TV  디지털이슈팀  유병철  기자

     onlinenews@wowtv.co.kr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관련뉴스

      top
      • 마이핀
      • 와우캐시
      • 고객센터
      • 페이스 북
      • 유튜브
      • 카카오페이지

      마이핀

      와우캐시

      와우넷에서 실제 현금과
      동일하게 사용되는 사이버머니
      캐시충전
      서비스 상품
      월정액 서비스
      GOLD 한국경제 TV 실시간 방송
      GOLD PLUS 골드서비스 + VOD 주식강좌
      파트너 방송 파트너방송 + 녹화방송 + 회원전용게시판
      +SMS증권정보 + 골드플러스 서비스

      고객센터

      강연회·행사 더보기

      7일간 등록된 일정이 없습니다.

      이벤트

      7일간 등록된 일정이 없습니다.

      공지사항 더보기

      ope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