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3·50대 7월...49세 이하 8월부터 접종"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입력 2021-06-17 14:23   수정 2021-06-17 14:59

"고3·50대 7월...49세 이하 8월부터 접종"



다음 달 하순 50대가 코로나19 백신을 맞은 뒤, 8월 중순부터 18∼49세에 대한 접종이 시작된다.

구체적으로 하반기 접종 대상인 18∼59세 가운데 대학수학능력시험 수험생과 30세 이상 어린이집·유치원 및 초·중·고교 교직원, 50∼59세는 7월부터 우선적으로 접종하고, 나머지 18∼49세는 연령대 구분없이 8월부터 예약 순서대로 백신을 맞는다.

코로나19 예방접종대응추진단은 17일 이 같은 내용의 `코로나19 예방접종 3분기 시행계획`을 발표했다.

정부의 목표는 9월까지 전 국민의 70%인 3천600만명에 대한 1차 접종을 완료하는 것으로, 이를 위해서는 3분기에 2천200만명이 1차 접종을 해야 한다.

정부는 일반 성인 전면 접종에 앞서 7월에 우선 접종을 시행한다.

최우선 접종자는 6월 대상자였으나 백신 부족이나 건강 상태 문제로 접종이 뒤로 밀린 27만명이다.

60∼74세 미접종자 약 20만명은 이달 말 사전예약을 거쳐 7월 첫째주에 백신을 접종한다. 당초 이들은 아스트라제네카 백신 대상자였으나 물량 부족 문제로 인해 접종 시기가 늦춰졌다.

역시 이달 내 접종하지 못하는 30세 미만 사회필수인력, 교사, 보건의료인 등 약 7만명도 7월 5∼17일에 화이자 백신을 우선 접종한다.

고교 3학년과 고교 교직원은 접종 동의를 거쳐 7월 셋째주(18∼24일)부터 여름방학이 끝날 때까지 화이자 백신을 맞고, 고교 3학년 외 대입수험생은 7월 대상자 확정 절차를 거쳐 8월 중에 화이자 백신을 맞는다.

어린이집·유치원·초등학교·중학교 교직원 및 돌봄인력도 7월 셋째주부터 화이자 또는 모더나 백신으로 접종한다.

코로나19 감염 시 40대 이하에 비해 중증·치명률이 높은 50대 868만명은 7월 넷째주(25∼31일)부터 접종한다.

50대가 맞을 백신 종류는 아직 결정되지 않았다. 도입 물량을 고려해 7월 중에 55∼59세가 먼저, 이후 50∼54세가 사전예약을 한다. 접종 시점은 55∼59세는 7월 넷째주, 50∼54세는 8월 초다.



40대 이하(18∼49세)는 사전예약에 따라 8월 중순부터 예약순으로 백신을 맞게 된다.

추진단은 1∼2주 간격으로 사전예약을 실시하는데 대상자는 본인이 원하는 날짜와 접종기관을 결정할 수 있다.

16∼17세는 당국의 허가에 따라 화이자 백신 접종이 가능하지만 일단 이번 3분기 접종계획에서는 빠졌다. 정부는 12∼17세와 임신부에 대한 접종은 정부가 연구용역을 통해 과학적 근거를 마련한 후 별도 계획을 세울 방침이다.

정부는 보건소나 예방접종센터, 위탁의료기관에 방문하기 어려워 접종을 받지 못한 재가 노인, 중증장애인, 발달장애인, 노숙인 등을 위한 접종대책도 마련했다. 버스나 구급차, 이동지원 제공이나 방문접종은 이르면 9월부터 시작된다.

7월 말부터는 지방자치단체가 지역의 특성과 방역 상황에 맞게 자체적으로 접종을 할 수 있게 된다. 정부가 시도별로 백신을 배정하면 지자체가 자체 계획에 따라 필수인력이나 고위험군 등을 접종하는 방식이다.

대형 사업장도 8월 중에 자체 접종에 들어간다. 철강·자동차 등을 생산하는 대형 공장 가운데 24시간 가동이 필수적인 사업장은 공장 부속 의원에서 소속 근로자를 접종할 수 있다.



국내 `교차접종`도 본격 시작된다.

백신 공동구매 국제 프로젝트인 `코백스 퍼실리티`가 아스트라제네카 백신 83만5천회분을 이달 말이 아닌 7월 말에 보내기로 하면서 수급 변수가 발생한 데 따른 것이다.

이에 따라 7월에 아스트라제네카 2차 접종이 예정된 방문돌봄종사자와 의원·약국 종사자, 사회필수인력, 만성신장질환자 76만명은 2차 접종에서 화이자 백신을 맞는다.

그밖에 요양시설 입소·종사자, 병원급 이상 의료기관 종사자 33만명은 예정대로 아스트라제네카 백신으로 2차 접종을 한다.

추진단은 "그동안 외국의 교차접종 연구에서도 아스트라제네카 1차 접종자에 대한 화이자 접종은 면역효과가 높고 안전하다는 결과가 도출됐다"고 설명했다.

정부는 3분기 시행계획을 발표하면서 ▲ 9월말까지 3천600만명 1차접종 완료 ▲ 교육·보육 종사자 접종을 통해 2학기 전면등교 지원 ▲ 50대 우선접종으로 중증·사망위험 감소 ▲ 접종 사각지대 해소 ▲ 접종 편의 확대 ▲ 일상회복·전파차단 동시 추진 등 6가지 목표를 제시했다.

정부는 상반기에 코로나19 고위험군의 중증·사망위험 감소와 의료·방역체계 보호 등 사회필수기능 유지에 중점을 두고 고령자와 취약시설, 방역·치료기관을 대상으로 접종을 해왔다.

이날 현재 1차 누적 접종자는 1천400만명이 넘어 전 국민의 27% 이상이 1회 이상 접종을 했다.

(사진=연합뉴스)

    한국경제TV  디지털전략부  김현경  기자

     khkkim@wowtv.co.kr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관련뉴스

      top
      • 마이핀
      • 와우캐시
      • 고객센터
      • 페이스 북
      • 유튜브
      • 카카오페이지

      마이핀

      와우캐시

      와우넷에서 실제 현금과
      동일하게 사용되는 사이버머니
      캐시충전
      서비스 상품
      월정액 서비스
      GOLD 한국경제 TV 실시간 방송
      GOLD PLUS 골드서비스 + VOD 주식강좌
      파트너 방송 파트너방송 + 녹화방송 + 회원전용게시판
      +SMS증권정보 + 골드플러스 서비스

      고객센터

      강연회·행사 더보기

      7일간 등록된 일정이 없습니다.

      이벤트

      7일간 등록된 일정이 없습니다.

      공지사항 더보기

      ope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