멜론, 앤-마리 글로벌 라이브 스트리밍 쇼 초대 이벤트 진행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입력 2021-07-26 13:40  

멜론, 앤-마리 글로벌 라이브 스트리밍 쇼 초대 이벤트 진행




멜론이 국내에서 단독으로 세계적 팝스타 앤-마리의 글로벌 라이브 스트리밍 쇼에 회원들을 초대한다.

뮤직플랫폼 멜론(Melon)은 “영국의 싱어송라이터 앤-마리(Anne-Marie)가 정규 2집 앨범 [Therapy] 발매를 기념해 여는 글로벌 라이브 스트리밍 쇼 `Therapy - The Live Experience`에 회원들을 초대하는 이벤트를 26일 오후 2시부터 다음달 3일까지 진행한다”고 밝혔다.

23일 발매된 앤-마리의 정규 2집 [Therapy]는 2018년 데뷔 앨범 [Speak Your Mind] 이후 3년 만의 정규 앨범으로 팬데믹 상황 속 팬들에게 전하는 ‘치유’의 음악 12곡이 수록되었다. 단짝인 에드 시런(Ed Sheeran)과 맥스 마틴(Max Martin)이 작업한 트랙 ‘Beautiful’을 비롯하여 나일 호란(Niall Horan)과의 하모니가 인상적인 듀엣곡 ‘Our Song’, 올 여름을 무장해제 시킬 댄스곡 ‘Kiss My (Uh Oh)’ 등 앤-마리 특유의 청량한 목소리로 인기를 모으는 중이다.

앤-마리는 한국시간 다음달 8일 오후 6시부터 글로벌 라이브 스트리밍 쇼 `Therapy - The Live Experience`를 통해 처음으로 [Therapy]의 전곡을 라이브로 선보인다. 화려한 프로덕션과 라이브 밴드들이 함께하며 4K 해상도와 3D 서라운드 사운드 기술인 돌비 애트모스가 적용되어 눈과 귀 모두를 만족시키는 스트리밍 쇼를 예고하고 있다.

국내에서는 유일하게 멜론을 통해 `Therapy - The Live Experience`의 초대 이벤트에 응모할 수 있다. 멜론 회원이라면 누구나 이번 이벤트에 응모할 수 있으며, 멜론 내 해당 페이지에서 정규앨범 [Therapy] 중 가장 듣고 싶은 곡 또는 공연에 대한 기대평을 댓글로 남기면 된다. 멜론은 추첨을 통하여 50명의 당첨자를 8월 4일 발표할 예정이다.

앤-마리는 데뷔 앨범 [Speak Your Mind]의 수록곡 ‘2002’가 2019년 내한을 계기로 큰 사랑을 받으며 같은 해 멜론차트에서 가요와 팝이 모두 포함된 종합순위 기준으로 연간 1위에 올랐었다. 당시 국내의 한 페스티벌에 참여할 예정이었으나 갑작스러운 기상 악화로 무대가 취소되자, 스스로 호텔 라운지에서 깜짝 공연을 열고 이를 소셜미디어에까지 생중계해 국내 팬들의 뜨거운 호응을 얻었다.

또한 앤-마리는 멜론의 오리지널 오디오 콘텐츠 ‘멜론 스테이션’의 해외 아티스트들이 직접 출연하는 프로그램 ‘POPCAST’에도 작년 7월 1회 첫번째 방송의 DJ로 나서며 국내 팬들과 교류했다. 당시 세 번의 방한을 통한 한국과 팬들에 대한 좋은 기억, 함께 협업하고 싶은 국내 아티스트 등을 밝히며 화제를 모았다.

한편, 멜론은 차별화된 혜택을 제공하는 멜론혜택관과 이벤트 등으로 고객 만족도를 높여가고 있다. 주목받는 전시, 쇼케이스, 음감회, 공연의 초대 이벤트를 진행하며, 다음달까지는 회원 등급에 따라 카카오페이지의 웹툰 및 웹소설을 최대 30편까지 감상할 수 있는 캐시 쿠폰을 제공 중이다.


    한국경제TV  디지털이슈팀  유병철  기자

     onlinenews@wowtv.co.kr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관련뉴스

      top
      • 마이핀
      • 와우캐시
      • 고객센터
      • 페이스 북
      • 유튜브
      • 카카오페이지

      마이핀

      와우캐시

      와우넷에서 실제 현금과
      동일하게 사용되는 사이버머니
      캐시충전
      서비스 상품
      월정액 서비스
      GOLD 한국경제 TV 실시간 방송
      GOLD PLUS 골드서비스 + VOD 주식강좌
      파트너 방송 파트너방송 + 녹화방송 + 회원전용게시판
      +SMS증권정보 + 골드플러스 서비스

      고객센터

      강연회·행사 더보기

      7일간 등록된 일정이 없습니다.

      이벤트

      7일간 등록된 일정이 없습니다.

      공지사항 더보기

      ope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