반려견 백구, 실종된 할머니 찾아내…이틀만에 무사히 집으로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입력 2021-09-02 15:41  

반려견 백구, 실종된 할머니 찾아내…이틀만에 무사히 집으로



충남 홍성에서 실종된 90대 노인이 반려견의 도움으로 이틀 만에 무사히 집으로 돌아왔다.

2일 홍성군과 충남경찰에 따르면 지난달 26일 오후 3시쯤 서부면 한 들판에 쓰러진 김모(93) 할머니를 구출했다.

발견 당시 할머니 옆에는 백구 한 마리가 있었다.

전날 내린 비로 체온이 떨어져 탈진한 할머니는 수색에 나선 경찰이 띄운 드론의 열화상 카메라에 생체신호가 제대로 탐지되지 않았다.

하지만 옆에 있던 백구의 높은 체온은 열화상카메라에 진한 색으로 표시돼 한눈에 알아볼 수 있었다.

경찰 관계자는 "할머니가 물속에 누워 계셨기 때문에 체온이 정확히 표출되지 않았는데, 옆에 있던 백구의 체온이 높아서 진하게 표현됐기 때문에 발견하기 쉬웠다"고 당시 상황을 설명했다.

할머니가 발견된 곳은 집과는 2㎞가량 떨어진 거리였다.

경찰은 주변 CCTV를 통해 김 할머니가 25일 0∼2시 사이 집을 나간 것으로 추정했다.

새벽에 내린 비를 맞으며 논둑길을 지나던 할머니는 쓰러졌지만, 체온이 따뜻한 백구가 곁을 지킨 덕분에 할머니는 이틀 만에 무사히 가족 품으로 돌아갈 수 있었다.

유기견이었던 백구는 3년 전 대형 개에 물려 위험에 처했을 때 할머니 가족들이 구해주면서 그 때부터 인연을 맺었다.

할머니 가족들은 "비가 온 날씨에 실종 시간이 길어져 애간장이 녹는 줄 알았다"며 "백구가 자기를 구해준 은혜를 갚은 것 같아서 고맙고 더 잘 해줘야겠다"고 고마워했다.

(사진=연합뉴스)

    한국경제TV  디지털전략부  장진아  기자

     janga3@wowtv.co.kr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관련뉴스

      top
      • 마이핀
      • 와우캐시
      • 고객센터
      • 페이스 북
      • 유튜브
      • 카카오페이지

      마이핀

      와우캐시

      와우넷에서 실제 현금과
      동일하게 사용되는 사이버머니
      캐시충전
      서비스 상품
      월정액 서비스
      GOLD 한국경제 TV 실시간 방송
      GOLD PLUS 골드서비스 + VOD 주식강좌
      파트너 방송 파트너방송 + 녹화방송 + 회원전용게시판
      +SMS증권정보 + 골드플러스 서비스

      고객센터

      강연회·행사 더보기

      7일간 등록된 일정이 없습니다.

      이벤트

      7일간 등록된 일정이 없습니다.

      공지사항 더보기

      ope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