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카오, 전방위 압박에 백기…택시 유료 호출 폐지·꽃 배달 철수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입력 2021-09-14 14:45   수정 2021-09-14 14:49

카카오, 전방위 압박에 백기…택시 유료 호출 폐지·꽃 배달 철수



카카오가 골목상권 침해 논란과 관련된 사업에서 철수하고 3천억 원의 기금을 조성하는 등 상생안 마련에 나섰다.

카카오와 주요 계열사 대표들은 골목 상권 논란 사업 등 이용자 후생에 부합하지 않은 사업들에 대해 계열사 정리 및 철수를 검토할 방침이다.

계열사 중 골목상권 침해와 관련해 가장 많은 지적을 받은 카카오모빌리티의 경우, 꽃·간식·샐러드 배달 등 일부 서비스를 종료하고, 유료 호출 서비스인 `스마트 호출` 기능도 폐지하기로 했다.

배차 혜택을 주는 요금제 `프로멤버십` 가격은 월 9만 9천 원에서 3만 9천 원으로 낮춘다.

대리운전 중개 수수료도 20%에서 하향 조정할 예정이다.

이와 동시에 카카오는 플랫폼 종사자와 소상공인 등 파트너들과의 지속 가능한 성장을 이어가기 위해 공동체 차원에서 5년간 상생 기금 3천억 원을 마련할 계획이다.

또한 김범수 의장이 지분 100%를 보유한 케이큐브홀딩스는 기존 투자전문회사에서 미래 교육·인재 양성과 같은 사회적 가치 창출에 집중하는 기업으로 전환할 방침이다.

아울러 `가족 기업`이란 비판을 받아들여 해당 회사에 아들과 딸, 친인척들은 더이상 근무하지 않기로 결정했다.

이밖에도 카카오는 콘텐츠와 기술을 바탕으로 글로벌 비즈니스를 적극적으로 강화해나갈 예정이다.

김범수 카카오 의장은 "최근의 지적은 사회가 울리는 강력한 경종"이라며 "카카오와 모든 계열 회사들은 지난 10년간 추구해왔던 성장 방식을 과감하게 버리고 사회적 책임을 다하는 성장을 위한 근본적 변화가 필요한 시점"이라고 말했다.

또한 "기술과 사람이 만드는 더 나은 세상이라는 본질에 맞게 카카오와 파트너가 함께 성장할 수 있는 모델을 반드시 구축해야한다"고 강조했다.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관련뉴스

      top
      • 마이핀
      • 와우캐시
      • 고객센터
      • 페이스 북
      • 유튜브
      • 카카오페이지

      마이핀

      와우캐시

      와우넷에서 실제 현금과
      동일하게 사용되는 사이버머니
      캐시충전
      서비스 상품
      월정액 서비스
      GOLD 한국경제 TV 실시간 방송
      GOLD PLUS 골드서비스 + VOD 주식강좌
      파트너 방송 파트너방송 + 녹화방송 + 회원전용게시판
      +SMS증권정보 + 골드플러스 서비스

      고객센터

      강연회·행사 더보기

      7일간 등록된 일정이 없습니다.

      이벤트

      7일간 등록된 일정이 없습니다.

      공지사항 더보기

      ope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