온라인 마약거래 급증…10∼20대 사범 늘어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입력 2021-09-15 10:02  

온라인 마약거래 급증…10∼20대 사범 늘어



인터넷 활성화와 코로나19 사태로 온라인을 통한 마약 거래가 급증한 것으로 나타났다.

국회 행정안전위 더불어민주당 박완주 의원이 15일 경찰청에서 받은 자료에 따르면 지난해 온라인으로 마약을 거래해 검거된 인원은 2천608명으로 집계됐다.

연도별 온라인 마약 사범은 2016년 1천120명, 2017년 1천100명, 2018년 1천516명, 2019년 2천109명이다. 2016년부터 작년까지 4년 만에 133% 증가한 셈이다.

전체 마약 사범은 2016년 8천853명에서 지난해 1만2천209명으로 약 38% 늘었다. 온라인 사범이 차지하는 비율도 2016년 12.7%, 2017년 12.4%, 2018년 18.7%, 2019년 20.3%, 작년 21.4%로 증가했다.

온라인 활동이 왕성한 10∼20대 젊은 층의 마약 사범도 덩달아 늘고 있다.

10대 마약 사범은 2016년 81명, 2017년 69명, 2018년 104명, 2019년 164명, 작년 241명으로 급증했다. 20대 마약 사범은 2016년 1천327명, 2017년 1천478명, 2018년 1천392명, 2019년 2천422명, 작년 3천211명으로 크게 늘었다.

박 의원은 "온라인을 통한 마약 거래는 오프라인보다 단속이 어렵다"며 대책 마련을 촉구했다.

(사진=연합뉴스)

    한국경제TV  디지털전략부  이영호  기자

     hoya@wowtv.co.kr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관련뉴스

      top
      • 마이핀
      • 와우캐시
      • 고객센터
      • 페이스 북
      • 유튜브
      • 카카오페이지

      마이핀

      와우캐시

      와우넷에서 실제 현금과
      동일하게 사용되는 사이버머니
      캐시충전
      서비스 상품
      월정액 서비스
      GOLD 한국경제 TV 실시간 방송
      GOLD PLUS 골드서비스 + VOD 주식강좌
      파트너 방송 파트너방송 + 녹화방송 + 회원전용게시판
      +SMS증권정보 + 골드플러스 서비스

      고객센터

      강연회·행사 더보기

      7일간 등록된 일정이 없습니다.

      이벤트

      7일간 등록된 일정이 없습니다.

      공지사항 더보기

      ope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