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노래를 나이트클럽에서?” ‘힛트쏭’ 주영훈, 90년대 자작 명곡 ‘썰’ 오픈

입력 2021-10-01 14:10  




`이십세기 힛트쏭`에 그 시절 최고의 `히트곡 메이커` 주영훈이 특별 출연해 명곡들을 소환한다.

1일 밤 8시 방송하는 KBS Joy `이십세기 힛트쏭`(이하 `힛트쏭`)은 `90년대 히트 메이커, 작곡가 주영훈 힛트쏭`을 주제로 시청자들을 찾아간다.

이날 `힛트쏭`은 작사와 작곡은 물론 노래까지 잘 하는 주영훈의 자작곡에 얽힌 `썰`들을 풀어낸다. 가수로 데뷔해서도 각종 히트곡들을 제조한 스토리도 오픈한다고. 바쁜 스케줄 탓에 화장실에서 가사를 쓸 수밖에 없었던 경험담은 감탄을 자아낸다.

MC 김희철과 김민아는 `나이트클럽의 황태자` 주영훈의 곡들을 들으며 추억의 테크노 비트에 흥을 방출해 시청자들까지 들썩이게 할 전망이다. 특히 두 MC는 황규영의 `나는 문제 없어`를 들으며 "이 노래도 나이트클럽에서 나왔다고?"라고 말하며 놀라워한다.

이태원 나이트클럽을 이름으로 삼은 그룹에 대한 일화와 `희대의 라이벌` 윤일상에 얽힌 `흑역사`도 폭로한다. 바로 상상을 뛰어넘는 충격적인 솔로 활동명과 경악을 부르는 무대가 공개된 것.

이뿐만이 아니다. 주영훈은 섹시 여가수와 열애설이 불거졌던 사연 등을 공개하면서 넘치는 입담을 과시, MC들과 스태프들을 흠뻑 빠져들게 만들었다는 후문이다. 그는 "실제로는 그 상황을 즐긴 거 아니냐"는 짖궂은 질문에 "목소리가 워낙 좋아서 녹음 때 특별히 더 신경 써주긴 했다"고 답한다.

`90년대 히트 메이커, 작곡가 주영훈 힛트쏭`은 1일 밤 8시 KBS Joy `힛트쏭`에서 확인할 수 있다.


한국경제TV  디지털이슈팀  유병철  기자

 onlinenews@wowtv.co.kr

관련뉴스

    top
    • 마이핀
    • 와우캐시
    • 고객센터
    • 페이스 북
    • 유튜브
    • 카카오페이지

    마이핀

    와우캐시

    와우넷에서 실제 현금과
    동일하게 사용되는 사이버머니
    캐시충전
    서비스 상품
    월정액 서비스
    GOLD 한국경제 TV 실시간 방송
    GOLD PLUS 골드서비스 + VOD 주식강좌
    파트너 방송 파트너방송 + 녹화방송 + 회원전용게시판
    +SMS증권정보 + 골드플러스 서비스

    고객센터

    강연회·행사 더보기

    7일간 등록된 일정이 없습니다.

    이벤트

    7일간 등록된 일정이 없습니다.

    공지사항 더보기

    open ​​
    핀(구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