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식부자 톱10 진입한 이 남자..."고맙다 NFT"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입력 2021-11-21 07:29  

주식부자 톱10 진입한 이 남자..."고맙다 NFT"

박관호 위메이드 의장, 석달만에 주식가치 500% 급등
첫 주식부자 톱10 진입
NFT 활용한 P2E로 승승장구


최근 대체불가토큰(NFT) 투자 열풍으로 게임주가 대박 행진을 이어가면서 중견 게임업체 오너가 국내 주식부자로 부상했다.

21일 금융정보업체 에프앤가이드가 이달 18일 종가 기준으로 국내 상장사 주식을 보유한 개인 1만7천961명의 지분평가액을 조사한 결과, 박관호 위메이드 의장이 3조3천602억원을 기록해 10위에 올랐다.

이는 장병규 크래프톤 의장(3조8천161억원·8위)에 이은 게임업계 2위다.

김대일 펄어비스 의장(3조3천20억원·11위), 방준혁 넷마블 의장(2조7천777억원·16위), 김택진 엔씨소프트 대표(1조9천972억원) 등 기존 게임업계 오너들은 물론 조정호 메리츠금융지주 회장(3조2천831억원), 최태원 SK회장(3조1천995억원) 등을 제친 것으로, 중견 게임사 오너로서 이례적인 성적이다.

박 의장이 보유한 위메이드 지분 가치는 올해 8월 18일 기준 5천652억원에 그쳤으나 최근 위메이드 주가 급등에 따라 3개월간 494.49%가 증가했다.

한국거래소에 따르면 같은 기간 코스피·코스닥시장에서 상승률이 가장 높은 종목 1위가 위메이드(493.86%), 2위가 위메이드맥스(462.41%)였다.

위메이드는 올해 초 자체 블록체인 플랫폼 `위믹스`를 출시하고, 조이시티, 슈퍼캣, 달콤소프트, NHN, 액션스퀘어 등 게임사들을 생태계로 합류시켰다. 자회사인 위메이드맥스는 블록체인 게임 전문 개발사다.

블록체인 기반의 NFT 기술을 이용한 `플레이투언`(Play-to-Earn·돈 버는 게임) 방식의 `미르4`가 흥행한 이후 게임업계 NFT 바람을 주도하며 이들 주가가 급등했다.

이후 게임빌, 웹젠, 컴투스, 펄어비스, 엔씨소프트, 카카오게임즈 등 다른 게임사들도 NFT 게임 출시 계획을 발표하면서 관련 주가가 연일 상승 중이다.

주가 상승에 따라 송병준 게임빌·컴투스 의장(3천497억원·95위), 이준호 NHN 의장(3천366억원·96위) 등도 주식 부호 100위 안에 새로 이름을 올렸다.

에프앤가이드에 따르면 상위 1~9위는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13조1천169억원), 홍라희 전 삼성미술관 리움 관장(9조8천358억원), 김범수 카카오 의장(7조3천610억원), 이부진 호텔신라 사장(6조5천420억원), 이서현 삼성복지재단 이사장(6조929억원), 방시혁 하이브 의장(5조4천249억원), 정몽구 현대차 명예회장(4조9천600억원), 장병규 크래프톤 의장(3조8천161억원), 정의선 현대차 회장(3조4천400억원) 순이었다.

상위 10위권 내에서 3개월 전보다 지분 평가액이 증가한 사람은 방시혁 하이브 의장(40.78%), 장병규 크래프톤 의장(15.78%), 박관호 위메이드 의장(494.49%)뿐이었고, 나머지는 모두 주식 가치가 줄었다.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관련뉴스

      top
      • 마이핀
      • 와우캐시
      • 고객센터
      • 페이스 북
      • 유튜브
      • 카카오페이지

      마이핀

      와우캐시

      와우넷에서 실제 현금과
      동일하게 사용되는 사이버머니
      캐시충전
      서비스 상품
      월정액 서비스
      GOLD 한국경제 TV 실시간 방송
      GOLD PLUS 골드서비스 + VOD 주식강좌
      파트너 방송 파트너방송 + 녹화방송 + 회원전용게시판
      +SMS증권정보 + 골드플러스 서비스

      고객센터

      강연회·행사 더보기

      7일간 등록된 일정이 없습니다.

      이벤트

      7일간 등록된 일정이 없습니다.

      공지사항 더보기

      ope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