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 총리-정의선 오늘 회동…현대차, 일자리 4만 6천개 만든다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입력 2021-11-22 10:37   수정 2021-11-22 10:37

김 총리-정의선 오늘 회동…현대차, 일자리 4만 6천개 만든다



김부겸 국무총리가 정의선 현대차그룹 회장과 만나 3년간 총 4만 6천 개의 일자리를 창출하기로 했다.

김 총리는 22일 오전 경기도 일산 현대모터스튜디오를 찾아 현대기아차그룹과 청년희망ON 프로젝트 6번째 파트너십을 체결할 예정이다.

정 회장이 이날 회동에서 발표할 청년 일자리 수는 4만 개 이상으로 알려졌다. 청년희망ON 프로젝트에서 나온 일자리 수 가운데 최다 규모다.

김 총리는 지금까지 총 5번의 `청년희망ON 프로젝트`를 진행해오면서 구현모 KT 대표이사,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 구광모 LG그룹 회장, 최태원 SK그룹 회장, 최정우 포스코그룹 회장 등 대기업 총수들과 회동했다.

앞서 ΔKT(1만 2천개) Δ삼성전자(3만 개) ΔLG그룹(3만 9천 개) ΔSK그룹(2만 7천 개) Δ포스코그룹(2만 5천 개) 등 5개 기업이 이 프로젝트에 참여 의사를 밝혀 3년간 총 13만 3천개 일자리 창출을 약속했다.

현대차그룹을 마지막으로 김 총리의 `청년희망ON 프로젝트` 시즌1은 마무리된다.

총리실은 현재 플랫폼 기업이나 IT(정보통신) 분야 등 청년들의 선호도가 높은 직종을 중심으로 프로젝트 시즌2를 계획하고 있다.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관련뉴스

      top
      • 마이핀
      • 와우캐시
      • 고객센터
      • 페이스 북
      • 유튜브
      • 카카오페이지

      마이핀

      와우캐시

      와우넷에서 실제 현금과
      동일하게 사용되는 사이버머니
      캐시충전
      서비스 상품
      월정액 서비스
      GOLD 한국경제 TV 실시간 방송
      GOLD PLUS 골드서비스 + VOD 주식강좌
      파트너 방송 파트너방송 + 녹화방송 + 회원전용게시판
      +SMS증권정보 + 골드플러스 서비스

      고객센터

      open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