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꽃 피면 달 생각하고’ 유승호X이혜리, ?술 항아리 가득한 마당 ‘로서 잡기(?)’ 메인 포스터 공개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입력 2021-11-24 09:00  

‘꽃 피면 달 생각하고’ 유승호X이혜리, ?술 항아리 가득한 마당 ‘로서 잡기(?)’ 메인 포스터 공개




‘꽃 피면 달 생각하고’ 원칙주의 감찰 유승호와 생활력 만렙 밀주꾼 이혜리의 몹시 난감한 순간을 포착한 장면이 시선을 강탈한다. 술 항아리가 가득한 마당에서 ‘로서 잡기(?)’ 메인 포스터가 공개돼 기대감을 솟구치게 한다.

‘연모’ 후속으로 오는 12월 20일 첫 방송되는 KBS2 새 월화드라마 ‘꽃 피면 달 생각하고’ 측은 24일 남영(유승호 분)과 강로서(이혜리 분)의 몹시 난감한 순간을 포착한 메인 포스터와 서브 포스터를 공개했다.

‘꽃 피면 달 생각하고’는 역사상 가장 강력한 금주령의 시대, 밀주꾼을 단속하는 원칙주의 감찰과 술을 빚어 인생을 바꿔보려는 밀주꾼 여인의 ‘아술아술’ 추격 로맨스다.

공개된 메인 포스터엔 금주령에 위배되는 술 항아리로 발 디딜 틈이 없는 마당에서 술 항아리에 들어가 있는 로서와 뚜껑을 들고 얼음처럼 굳은 남영의 아찔한 순간이 담겼다. 항아리 뚜껑을 연 남영은 못 볼 것을 보기라도 한 듯 `이를 어쩌나?` 해결책을 구하는 표정으로 정면을 응시한다.

반면, 로서는 `어머나!`하며 깜짝 놀란 표정을 지으면서도 한 손으로는 표주박을 쥐고 있어 밀주꾼다운 면모를 자랑한다. 밀주를 단속해야 하는 감찰 남영과 밀주꾼으로 살아가는 로서의 아찔한 추격 로맨스의 이야기를 궁금하게 한다.




함께 공개된 서브 포스터에서는 쫓고 쫓기는 남영과 로서의 아찔한 상황이 긴장감을 자아내면서도 사랑스러운 분위기가 어우러지게 그려졌다. `매의 눈`을 장착한 남영은 밀주꾼을 눈앞에서 놓친 듯 허탈한 자세를 취하고 있고, 로서는 등잔 밑이 어둡다는 듯 남영의 시선이 닿지 않는 술 항아리 앞에 쪼그려 앉아 몸을 숨기고 있다.

한 치의 흐트러짐 없는 유승호는 엄격한 카리스마를, 이혜리는 똘망똘망 눈빛과 새초롬한 표정으로 숨길 수 없는 러블리 매력을 한도 초과로 뿜어내고 있다. 체통이 중요한 원칙주의 감찰과 먹고사는 문제 앞에선 무법주의 생활력 만렙 밀주꾼이 펼칠 `꽃달` 스토리가 기대감을 수직 상승시킨다.

‘꽃 피면 달 생각하고’ 측은 “남영과 로서는 밀주 감찰과 밀주꾼으로 대치되는 캐릭터로, 메인 포스터와 서브 포스터에 두 청춘의 아슬아슬한 관계를 은밀하게 담아냈다”며 “두 인물의 짜릿하면서도 설렘 가득한 `꽃달` 스토리에 많은 기대를 부탁드린다”라고 당부했다.

한편, 유승호, 이혜리, 변우석, 강미나가 함께하는 ‘꽃 피면 달 생각하고’는 ‘연모’의 후속작으로 오는 12월 20일 KBS2를 통해 처음 방영될 예정이다.


    한국경제TV  디지털이슈팀  유병철  기자

     onlinenews@wowtv.co.kr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관련뉴스

      top
      • 마이핀
      • 와우캐시
      • 고객센터
      • 페이스 북
      • 유튜브
      • 카카오페이지

      마이핀

      와우캐시

      와우넷에서 실제 현금과
      동일하게 사용되는 사이버머니
      캐시충전
      서비스 상품
      월정액 서비스
      GOLD 한국경제 TV 실시간 방송
      GOLD PLUS 골드서비스 + VOD 주식강좌
      파트너 방송 파트너방송 + 녹화방송 + 회원전용게시판
      +SMS증권정보 + 골드플러스 서비스

      고객센터

      강연회·행사 더보기

      7일간 등록된 일정이 없습니다.

      이벤트

      7일간 등록된 일정이 없습니다.

      공지사항 더보기

      ope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