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식으로 성공할 MBTI

닫기

"19세기 마지막 사람"…필리핀 124세 할머니 타계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입력 2021-11-24 16:42  

"19세기 마지막 사람"…필리핀 124세 할머니 타계



19세기에 태어난 마지막 생존자로 알려진 필리핀 여성이 124세를 일기로 세상을 떠났다.

24일 필리핀뉴스통신(PNA)에 따르면 네그로스옥시덴탈주의 카반칼란시 주민인 프란시스카 몬테스 수자노 할머니는 지난 20일 자택에서 숨을 거뒀다.

스페인 통치 시절인 1897년 남부 네그로스 지역에서 원주민으로 태어난 수자노 할머니는 올해 9월 11일에 124번째 생일을 맞았다.

그는 슬하에 14명의 자녀를 뒀으며 큰딸은 현재 101살이다.

카반칼란시에 따르면 수자노 할머니는 사망 전까지 기네스 월드레코드에서 현존하는 세계 최고령자로 인정받았다.

수자노의 사망 원인은 정확히 알려지지 않았지만 자연사일 가능성이 높은 것으로 전해졌다.

일간 데일리 메일에 따르면 그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증상을 보이지 않았다. 그의 증손자는 수자노가 사망 당시 질병에 걸리거나 아프지 않았다고 전했다.

앞서 공식 최장수 기록은 지난 1997년 9월에 122세로 세상을 떠난 프랑스 여성 잔 칼맹이 세웠다. 또 수자노 사망 두달 전에는 아프리카 에리트레아의 한 족장이 127세를 일기로 타계했다고 그의 부족이 밝히기도 했다. 현재 세계 최고령은 올해 118세의 일본인 다나카 가네 할머니다.

(사진=PNA 사이트 캡처)

    한국경제TV  디지털전략부  이휘경  기자

     ddehg@wowtv.co.kr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관련뉴스

      top
      • 마이핀
      • 와우캐시
      • 고객센터
      • 페이스 북
      • 유튜브
      • 카카오페이지

      마이핀

      와우캐시

      와우넷에서 실제 현금과
      동일하게 사용되는 사이버머니
      캐시충전
      서비스 상품
      월정액 서비스
      GOLD 한국경제 TV 실시간 방송
      GOLD PLUS 골드서비스 + VOD 주식강좌
      파트너 방송 파트너방송 + 녹화방송 + 회원전용게시판
      +SMS증권정보 + 골드플러스 서비스

      고객센터

      강연회·행사 더보기

      7일간 등록된 일정이 없습니다.

      이벤트

      7일간 등록된 일정이 없습니다.

      공지사항 더보기

      ope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