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작도시’ 이충주, 키플레이어로 활약하며 과몰입 유발…믿고 보는 엔딩 요정 등극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입력 2022-01-14 11:20  

‘공작도시’ 이충주, 키플레이어로 활약하며 과몰입 유발…믿고 보는 엔딩 요정 등극




배우 이충주가 JTBC 수목드라마 ‘공작도시’에서 거침없는 활약을 펼치고 있다.

지난 방송에서 김이설(이이담 분)과 노영주(황선희 분)의 관계를 알게 된 정호(이충주 분)는 이설을 만나 재희(수애 분)는 아직 두사람의 관계를 모르고, 노영주의 사망과도 전혀 관계가 없다고 얘기했다. 이어 그는 재희가 눈치채기 전에 그녀의 곁을 떠나 달라고 이설에게 정중히 부탁했다. 그러나 이설은 "제가 떠나기만 하면 윤대표님께는 아무 문제없을 거라고 생각하시나요?”라는 의문을 말만 남겼다.

이 가운데 강현(정해균 분)으로부터 국토부 장관 비리 사건 수사를 제안받아 갈등하는 와중에도 정호의신경은 온통 재희를 향해 있었다. 의도적으로 접근한 이설에 혹여나 재희가 다칠까 이설을 떠나게 하려 노력했지만 되려 재희를 지키는 게 우선이라며 떠날 수 없다는 강한 의지를 보인 것. 이런 이설의 대답에서 실마리를 찾은 정호는 이설이 준혁(김강우 분)과 자신 사이의 아이 때문에 두 사람을 이혼시키려 했다는 사실을 알게 되며 충격적인 엔딩을 선사했다.

이처럼 이충주는 수애를 지키기 위해 자신 앞에 다가올 어떠한 위험도 감수하며 끊임없이 고군분투하고 있다. 한치 앞을 알 수 없는 숨막히는 전개에 시청자들의 촉각이 곤두선 가운데 이충주는 모든 전개에 무게감과 이해를 더하는 구심축이 되어 호연을 이어가고 있다. 특히 극의 긴장감을 최대치로 끌어올리는 이충주의 디테일한 연기는 사랑과 야망사이 정호가 느끼는 복합적인 감정을 안방극장에 고스란히 전하기도. 극의 주요 사건에 과몰입을 유발하는 키플레이어로 맹활약하고 있는 이충주의 행보에 이목이 쏠리고 있는 이유다.

한편 이충주가 출연하는 JTBC 수목드라마 ‘공작도시’는 매주 수, 목 오후 10시 30분에 방송된다.


    한국경제TV  디지털이슈팀  유병철  기자

     onlinenews@wowtv.co.kr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관련뉴스

      top
      • 마이핀
      • 와우캐시
      • 고객센터
      • 페이스 북
      • 유튜브
      • 카카오페이지

      마이핀

      와우캐시

      와우넷에서 실제 현금과
      동일하게 사용되는 사이버머니
      캐시충전
      서비스 상품
      월정액 서비스
      GOLD 한국경제 TV 실시간 방송
      GOLD PLUS 골드서비스 + VOD 주식강좌
      파트너 방송 파트너방송 + 녹화방송 + 회원전용게시판
      +SMS증권정보 + 골드플러스 서비스

      고객센터

      강연회·행사 더보기

      7일간 등록된 일정이 없습니다.

      이벤트

      7일간 등록된 일정이 없습니다.

      공지사항 더보기

      open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