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욕증시, 기업실적·FOMC 결과 따라 `들썩` [출근전 꼭 글로벌브리핑]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입력 2022-01-24 06:45   수정 2022-01-24 06:54

뉴욕증시, 기업실적·FOMC 결과 따라 `들썩` [출근전 꼭 글로벌브리핑]

이번주 FOMC회의·주요기업 실적발표 예정


[글로벌시장 지표 / 1월 24일 오전 6시 현재]







[미국시장 금주 체크포인트]

이번 주(24~28일) 뉴욕증시는 연방준비제도(연준·Fed)의 1월 연방공개시장위원회(FOMC) 정례회의를 주시하면서 큰 변동성을 유지할 것으로 전망된다.

FOMC 회의(25~26일 예정)에서 연준은 정책을 변경하지는 않을 것으로 예정된다.

이번 FOMC 정례회의에서 연준은 기준금리를 동결할 것으로 보이는 한편 일각에서는 가파른 물가를 의식한 연준이 당장 기준금리 인상에 나설 수 있다는 과격한 전망도 나온다.

그러나 전문가들은 시장에 주는 충격을 고려할 때 연준은 향후 긴축의 청사진 정도만 제시할 것이라고 입을 모으고 있다.

파월 의장이 올해 4회의 금리 인상을 정당화할 정도로 통화 긴축 선호인 기조를 보인다면 국채금리가 가파른 반등에 나설 가능성이 있다.

시장 일각에서는 연준의 긴축으로 인해 10년물 국채금리가 상반기 중에 2%에 도달할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 10년물 국채금리가 상반기 중에 2%를 넘어갈 경우 성장주의 주가 하락 압력은 더욱 강해질 것으로 보인다.

다만 FOMC 회의를 전후로 이뤄지는 주요 기술기업들의 실적 발표가 시장의 추가급락을 막을 수 있는 유일한 변수로 꼽히고 있다.

마이크로소프트, 테슬라, 애플 등 주요 기술기업들의 실적이 이번주 발표된다. 이에 투자전문매체 배런스는 "예상을 넘어서는 실적을 내면 주가가 반등 기회를 가질 수 있다"고 짚었다.

또 이번주에는 지난해 4분기 국내총생산(GDP)과 개인소비지출(PCE) 가격지수 발표가 예정돼 있다.

[금주 주요 일정]

△ 24일

- 12월 시카고 연방준비은행 국가활동지수(CFNAI)

- IBM, 할리버튼, 스틸다이나믹스 실적

△ 25일

- 11월 연방주택금융청(FHFA) 주택가격지수

- 11월 S&P / 케이스·실러 주택가격지수

-1월 리치먼드 연방준비은행(연은) 제조업지수

- 1월 소비자신뢰지수

- 연방공개시장위원회(FOMC) 정례회의 첫날(~26일)

- 마이크로소프트, 존슨앤드존슨, 아메리칸익스프레스, 버라이즌, 3M, 제너럴일렉트릭, 텍사스인스트루먼트, 록히드마틴, 캐피털원 실적

△ 26일

- 모기지은행협회(MBA) 주간 모기지 신청 건수

- 12월 신규주택 판매

- FOMC 기준금리 결정

- 인텔, 보잉, AT&T, 테슬라, 월풀, 애봇랩스, 나스닥, 서비스나우, 램리서치, 레이먼드 제임스, 렌딩클럽 실적

△ 27일

- 주간 신규실업보험 청구자수

- 12월 내구재 수주

- Q4 국내총생산(GDP)

- 애플, 맥도날드, 비자, 컴캐스트, 블랙스톤, 마스터카드, 로빈후드, 제트블루, 티로프라이스, 알래스카 항공, 다우, 사우스웨스트항공, 발레로 에너지, 웨스턴디지털 실적

△ 28일

- 12월 개인소비지출(PCE) 및 개인소득

- Q4 고용 비용지수

- 1월 미시간대 소비자태도지수(확정치)

- 셰브런, 캐터필러, 필립스66 실적

[유럽증시 마감시황]

유럽 주요국 증시는 21일(현지시간) 일제히 하락 마감했다.

독일 프랑크푸르트 증시의 DAX30 지수는 전 거래일 종가 대비 1.97% 하락한 15,598.68로 마쳤다.

프랑스 파리 증시의 CAC40 지수는 1.75% 내린 7,068.59를, 영국 런던의 FTSE 100은 1.21% 떨어진 7,493.20을 기록했다.

범유럽 지수인 유로 Stoxx50은 1.67% 하락한 4,227.75로 장을 끝냈다.

이날 전문가들은 유럽증시가 미국 연준의 연방공개시장위원회(FOMC) 정례 회의를 앞두고 위축된 모습을 보였다고 분석했다.

[중국증시 마감시황]



중국증시는 일제히 하락했다.

상해종합지수는 전일대비 0.91% 내린 3,522.57포인트로 마쳤고, 선전성분지수는 1.19%, 기술주 중심의 창업판 지수는 1.02% 떨어졌다.

이날 증시는 코로나19 테마주와 의료기기 관련주의 하락세가 전체 증시를 끌어내린 것으로 풀이된다. 중국의 코로나19 확산세가 뚜렷하게 완화되면서 관련 종목들이 급락했기 때문이다.

21일 기준 중국 내 31개 성의 코로나19 신규 확진자는 73명이며, 이 중 본토 확진자는 23명었다. 최근 3일간 중국의 본토 신규 확진자 수는 55명에서 23명까지 눈에 띄게 감소했다. 이를 두고 전문가들은 중국 당국의 강력한 방역에 따른 결과라고 평가했다.

[베트남증시 마감시황]



21일(현지시간) 베트남증시는 은행주와 증권주, 부동산주 등이 강세로 장을 견인하며 이날까지 2거래일 연속 상승으로 장을 마감했다.

이날 오후 장에서 대형주들이 회복세를 보였고 특히 저가 매수세가 유입되며 장을 마칠 때까지 상승장이 이어졌다.

VN지수는 전날에 비해 7.59p(0.52%) 상승한 1,472.89p로 장을 마쳤고, 총 거래대금은 22조4천억동(VND) 미화로는 약 9억9천만달러를 기록하며 전날 보다 소폭 줄었다.

중소형주 위주의 하노이증권거래소(HNX)는 6.04p 상승한 417.84p를, 비상장기업 시장의 UPCoM지수는 0.00p 개장가와 같아은 109.68p를 기록하며 이날 장을 마쳤다.

산업별 증시 현황에서는 25개 섹터 중 9개 부문이 상승했고, 16개 부문이 하락했다.

[국제유가]



지난 21일(현지시간) 뉴욕상업거래소에서 만기일을 맞은 2월물 서부텍사스산원유(WTI) 가격은 전장대비 0.06달러(0.07%) 하락한 배럴당 86.90달러에 거래를 마감했다.

3월물 WTI 가격은 전일대비 0.25달러(0.3%) 하락한 배럴당 85.55달러에 거래를 마쳤다.

[금]



지난 21일(현지시간) 뉴욕상품거래소(COMEX)에서 2월 인도분 금 선물 가격은 6.5달러(0.35%) 하락한 온스당 1836.1달러에 거래를 마감했다.



* 더 많은 글로벌투자 뉴스는 [한경 KVINA] 홈페이지에서 볼 수 있습니다.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관련뉴스

      top
      • 마이핀
      • 와우캐시
      • 고객센터
      • 페이스 북
      • 유튜브
      • 카카오페이지

      마이핀

      와우캐시

      와우넷에서 실제 현금과
      동일하게 사용되는 사이버머니
      캐시충전
      서비스 상품
      월정액 서비스
      GOLD 한국경제 TV 실시간 방송
      GOLD PLUS 골드서비스 + VOD 주식강좌
      파트너 방송 파트너방송 + 녹화방송 + 회원전용게시판
      +SMS증권정보 + 골드플러스 서비스

      고객센터

      강연회·행사 더보기

      7일간 등록된 일정이 없습니다.

      이벤트

      7일간 등록된 일정이 없습니다.

      공지사항 더보기

      open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