힘내라 동학개미...슬기로운 하락장 대처법 [쓰리고]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입력 2022-03-17 19:05   수정 2022-03-17 19:05

힘내라 동학개미...슬기로운 하락장 대처법 [쓰리고]

    <앵커>

    한 연구소에 따르면 33개 주요 그룹 총수들의 주식 평가액이 올 들어 8조 원 넘게 증발했다고 합니다.

    삼성전자 이재용 부회장도, 하이브 방시혁 의장도 지금의 하락장을 피하지 못한 셈이죠.

    그래서 이번주 한국경제TV `쓰리고`는 슬기로운 하락장 대처법을 취재해 담아봤다고 합니다.

    배성재 기자가 소개해드립니다.

    <기자>

    "우크라이나 사태 긴장감이 연일 시장을 압박하고 있습니다."

    "코스피 전망치를 일제히 하향 조정하고 있습니다."

    세상은 춘삼월, 그러나 주식 시장에 불어 닥친 한파는 풀릴 줄을 모릅니다.

    오늘도 하락장을 버티고 있는 개인 투자자들.

    [김현수 / 서울시 은평구: 저는 저점 찍었을 때는 3분의 1 토막까지 났었는데. 그래서 아예 안 봐요, 잘. 어플을 잘 안 들어가요.]

    더구나 코로나 팬데믹 이후 주식을 시작한 `동학개미`들에겐 이번 한파가 유난히도 춥습니다.

    [김규리 / 서울시 종로구: 사실 지금은 처음 보는 베어장이어서… 지금 마이너스 거의 30%정도 나오고 있어가지고.]

    [이진우 / 서울시 종로구: 삼성전자 9만 원은 다시 한 번 더 생각을 해봤다면 좋지 않았을까. 하지만 10년 뒤에는 오를 거라고 생각해. 파이팅.]

    산전수전 다 겪은 고수들은 어떨까.

    손절과 버티기라는 갈림길에 선 것은 그들도 마찬가지입니다.

    [남석관 베스트인컴 대표: 어려워요. 섹터를 다 훑여봤는데 리딩 할 만한 섹터가 별로 눈에 안 띄어요. 지금은 만약에 기보유자 같은 경우는 벌써 팔 타이밍은 다 놓친 거죠. 그러니까 급락을 했기 때문에 버티는 수밖에 없어요.]

    긴 호흡의 투자를 권하는 가치투자자도 만났습니다.

    [박성진 이언투자자문 대표: 단기적으로 주식 투자를 하게 되면 굉장히 투자가 힘들어지고 또 마음이 불편해지게 되죠. 그래서 이제 이런 단기보다는 장기 투자하는 게 훨씬 승률이 좋고 마음이 편하다고 말씀을 드릴 수 있을 것 같고요.]

    손절과 버티기, 그 사이에서 답을 찾다.

    슬기로운 하락장 대처법을 담은 `쓰리고`는 오늘 저녁 7시, 방송과 유튜브를 통해 공개됩니다.

    한국경제TV 배성재입니다.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관련뉴스

        top
        • 마이핀
        • 와우캐시
        • 고객센터
        • 페이스 북
        • 유튜브
        • 카카오페이지

        마이핀

        와우캐시

        와우넷에서 실제 현금과
        동일하게 사용되는 사이버머니
        캐시충전
        서비스 상품
        월정액 서비스
        GOLD 한국경제 TV 실시간 방송
        GOLD PLUS 골드서비스 + VOD 주식강좌
        파트너 방송 파트너방송 + 녹화방송 + 회원전용게시판
        +SMS증권정보 + 골드플러스 서비스

        고객센터

        강연회·행사 더보기

        7일간 등록된 일정이 없습니다.

        이벤트

        7일간 등록된 일정이 없습니다.

        공지사항 더보기

        open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