66조 증발 `넷플릭스 쇼크` 정말 계정 공유 탓일까 [글로벌마켓 A/S]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입력 2022-04-21 06:29   수정 2022-04-21 06:40

66조 증발 `넷플릭스 쇼크` 정말 계정 공유 탓일까 [글로벌마켓 A/S]

<앵커>

어제 넷플릭스 실적 발표와 함께 가입자 감소 소식이 전해지면서 글로벌 OTT시장에 위기가 오는 것이 아닌가 하는 우려가 확대되고 있는데요. 미국 현지에서는 어떤 얘기들이 나오고 있습니까?

<기자>

넷플릭스의 낙폭부터 살펴보죠. 오늘 넷플릭스의 종가는 전날보다 35% 떨어진 226.19달러에 거래를 마감했습니다. 시가총액으로 치면 55억 달러, 우리 돈 66조원이 넘는 돈이 하루 사이에 증발했습니다. 코스피 시가총액 4위인 삼성바이오로직스의 시총이 53조원 정도 된다는 점을 생각해보면, 오늘 미국 증시에 어느 정도의 충격이 발생했는지 짐작하실 수 있을 겁니다.

넷플릭스의 실적 발표 이후 10곳에 달하는 분석기관에서 이 회사의 투자의견을 하향 조정했습니다. 기관들이 넷플릭스에 대해 공통적으로 우려하는 것은 가입자가 줄어들고 있다는 점입니다. 1분기 기준 20만명이 감소했죠.

가입자 감소 현상에 대해서 넷플릭스는 "1억 개 이상의 계정이 한 계정으로 여러명이 돌려 쓰는 공유 현상이 일어나고 있다"며 이 공유계정에 추가 과금을 추진하기로 했지만 시장에서는 계정 공유가 가입자 감소 현상의 본질이 아닐 수 있다는 이야기가 나옵니다.

뱅크오브아메리카는 "넷플릭스가 계정 공유를 제한하더라도 오는 2024년까지 눈에 띄는 성장은 보이지 읺을 것으로 예측한다"고 밝혔습니다. 그리고 매수였던 종전의 투자의견을 조정해서 언더퍼폼, 그러니까 시장 수익률보다도 이 회사의 주가 움직임이 더 좋지 않을 것으로 본다는 의견을 내놓기도 했죠.

월가에서 넷플릭스의 성장이 예전같지 않을 것으로 보는 데에는 몇 가지 요인들이 있는데요. 하나는 코로나 시대 집 밖으로 나가지 못하고 콘텐츠를 소비해왔던 북미 지역의 소비자들이 이제는 점점 집 밖으로 나가면서 스트리밍 플랫폼 이용을 줄일 수 있다는 우려입니다. 제 뒤를 보시면 굉장히 많은 사람들이 거리로 나와있죠. 앞서 나온 미국 여행 항공주들의 1분기 실적을 봐도, 코로나 시대 이전인 2019년 수준으로 돌아오고 있다는 성적표를 받았던 점이 어쩌면 넷플릭스 쇼크를 예견할 수 있는 단서가 되었을 수도 있겠습니다.

파이는 줄어드는데 새로운 콘텐츠들을 무기로 장착한 대형 경쟁업체들의 출현도 부담 요인입니다. 지난주에 상장한 거대 미디어 업체 워너브라더스-디스커버리는 오늘 6%, 디즈니는 5.5% 동반 하락하기도 했습니다.

또 요새 여러가지 이슈로 연일 언론을 타고 있는 일론 머스크 테슬라 최고경영자가 sns를 통해 "넷플릭스가 플랫폼에 정치적 올바름을 주입하면서 콘텐츠가 보기 불편해지고 있다"고 꼬집어 비판했다는 점과, 이 내용이 많은 이들의 호응을 얻은 점도 살펴볼 부분이 될 수 있겠습니다.

<앵커>

일론 머스크 테슬라 CEO의 경우에는 트위터 인수에 불편할 정도로 총력을 다하고 있는데...월가에서는 머스크 행보에 대해 부정적 시각이 짙어지고 있지 않습니까?

<기자>

그동안 트위터 인수 문제와 관련해서 일론 머스크에 대한 월가의 부정적인 시각은 크게 두 가지였습니다. 먼저 430억달러로 과연 인수를 할 수 있겠느냐 하는 점이었고, 또 하나는 자금 조달 과정에서 머스크의 자산의 대부분을 차지하는 테슬라 주식을 매각하는 식으로 가게 되면 결국 테슬라 주가가 하락할 수 있다는 논리입니다.

다만 시장에 새로운 소식이 알려졌는데, 일론 머스크가 단순히 주식담보 대출을 통해 자금을 마련하는 것이 아니라 사모펀드와 투자은행과 연합해 인수합병 펀드를 조성할 수 있다는 겁니다. 블룸버그에서는 아폴로 글로벌매니지먼트와 모건스탠리가 일론 머스크와 연합해 트위터 인수에 나설 것이란 보도가 나왔습니다. 세부내용에 따라 테슬라의 주주가치가 생각보다 덜 희석될 수 있다는 뜻이 될 수 있는 부분입니다.

아직 정확한 내용보다는 시나리오들이 시장에 여럿 던져진 상황이기 때문에 테슬라의 주가 행보는 불확실성이 높은 상황입니다. 오늘만 해도 테슬라 주가는 4.96% 하락 마감했지만, 애프터마켓에선 3% 가까이 뛰고 있습니다. 장 마감 후 테슬라의 실적이 시장 예상보다 좋게 나온 영향입니다. 테슬라는 1분기 매출 187억 6천만 달러, 주당순이익 3.22달러로 매출과 주당순이익 모두 컨센서스를 웃돌았습니다.

다시 인수합병 이야기로 돌아가자면, 사모펀드 등과 연대하는 M&A연합이 성사될 경우 기존에 머스크가 내놓았던 430억 달러라는 인수 제안가가 더 높아질 가능성도 생각해볼 수 있습니다. 머스크가 초기에 제시한 이 가격은 트위터 주식을 한 주당 54.2달러에 사겠다는 뜻이었는데, 현재 트위터의 주가는 주당 46달러선에서 움직이고 있습니다.

지금까지 뉴욕에서 한국경제TV 신인규입니다.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관련뉴스

      top
      • 마이핀
      • 와우캐시
      • 고객센터
      • 페이스 북
      • 유튜브
      • 카카오페이지

      마이핀

      와우캐시

      와우넷에서 실제 현금과
      동일하게 사용되는 사이버머니
      캐시충전
      서비스 상품
      월정액 서비스
      GOLD 한국경제 TV 실시간 방송
      GOLD PLUS 골드서비스 + VOD 주식강좌
      파트너 방송 파트너방송 + 녹화방송 + 회원전용게시판
      +SMS증권정보 + 골드플러스 서비스

      고객센터

      강연회·행사 더보기

      7일간 등록된 일정이 없습니다.

      이벤트

      7일간 등록된 일정이 없습니다.

      공지사항 더보기

      open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