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처 17억 빚 갚아준 김구라…"7년째 자동이체"

입력 2022-05-16 19:50  


방송인 김구라가 웃지 못할 기부 선행의 속사정을 털어놨다.

최근 김구라 유튜브 채널 `구라철`에는 `김흥국 산으로 불러서 릴랙스 시키려다 부처님도 GG친 사연`이라는 제목의 영상과 함께 코미디언 윤성호와 가수 김흥국이 게스트로 출연해 경기 파주시 약천사를 방문했다.

이날 김구라는 주지인 수안 스님과 대화를 나누던 중 "제 전처가 완전히 불자다"라고 입을 열었다. 이에 김흥국은 "전국에 김구라 잘 되라고 김구라의 전처가 등을 많이 달았다"면서 "그래서 내가 예전에 김구라에게 `야 구라야 와이프 보살한테 등값 좀 많이 드려라`라고 말한 적이 있다"라고 말했다.

김구라는 "(전 처가)내 돈을 많이 가져갔다"면서 "중요한 건 전처가 기부를 자동이체로 해놨다. 내가 지금 이혼한 지 7년이 됐는데 아직도 통장에서 빠져나가고 있다"라며 강제 극락행 자동이체를 하고 있다고 털어놔 놀라움을 자아냈다.

주변의 쏟아지는 위로에 김구라는 "큰 스님들을 보면 이제 아무래도 교통수단이 있어야 하니까 검은색 중형차로 이동하는 게 인상적이었다", "근처 파주에 큰 아웃렛이 있는데 쇼핑은 하러 가냐"라는 등의 화제전환을 시도해 웃음을 자아냈다.

한편, 김구라는 전 부인과 부채 문제로 지난 2015년 협의이혼했다. 2020년 12살 연하 연인과 재혼했으며 지난해 늦둥이 딸 출산으로 두 아이의 아빠가 됐다.

(사진=유튜브 캡처)

한국경제TV  디지털뉴스부  이휘경  기자

 ddehg@wowtv.co.kr

관련뉴스

    top
    • 마이핀
    • 와우캐시
    • 고객센터
    • 페이스 북
    • 유튜브
    • 카카오페이지

    마이핀

    와우캐시

    와우넷에서 실제 현금과
    동일하게 사용되는 사이버머니
    캐시충전
    서비스 상품
    월정액 서비스
    GOLD 한국경제 TV 실시간 방송
    GOLD PLUS 골드서비스 + VOD 주식강좌
    파트너 방송 파트너방송 + 녹화방송 + 회원전용게시판
    +SMS증권정보 + 골드플러스 서비스

    고객센터

    강연회·행사 더보기

    7일간 등록된 일정이 없습니다.

    이벤트

    7일간 등록된 일정이 없습니다.

    공지사항 더보기

    open ​​
    핀(구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