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지오랩, 습성황반변성후보물질 임상2상서 유효성 확보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입력 2022-05-26 10:15  

안지오랩, 습성황반변성후보물질 임상2상서 유효성 확보

신약개발업체인 안지오랩이 습성황반변성 치료후보물질에 대한 임상2상에서 통계적 유의성과 안전성을 확보했다.

안지오랩은 경구용 신생혈관성(습성) 연령관련 황반변성(neovascular AMD) 치료제로 개발중인 `ALS-L1023`의 임상 2상 결과를 26일 발표했다.

이번 임상시험은 삼성서울병원을 포함한 총 11개 대학병원에서 총 126명의 환자를 대상으로 `ALS-L1023`을 루센티스(라니비주맙)와 병용투여시 습성황반변성 치료에 대한 유효성과 안전성을 확인했다.

PPS 시험대상자 95명에 대한 유효성 평가 결과 베이스라인 대비 투여 12개월 시점에서 3줄 이상 (ETDRS 시력표의 15문자)의 시력 호전을 보이는 대상자의 비율(%)은 ALS-L1023 600mg군에서 46.15%, ALS-L1023 1,200mg군에서 22.22%, 대조군에서 19.35%로, ALS-L1023 600mg군에서 대조군 대비 통계적으로 유의하게 높았다.

또, 투여 12개월 시점의 최대 교정시력(BCVA) 변화량의 평균은 ALS-L1023 600mg군에서 11.58 문자, ALS-L1023 1,200mg군 에서 4.11 문자, 대조군에서 7.23 문자가 증가하는 등 ALS-L1023 600mg군과 대조군에서 BCVA가 베이스라인 대비 통계적으로 유의하게 증가했다.(ALS-L1023 600mg군 p=0.0008, 대조군 p=0.0009)

임상시험을 주도한 강세웅 삼성서울병원 안과 교수는 "피험자 수가 그룹당 통계적 유의성을 보기에 충분하지 않았음에도 불구하고 ALS-L1023 600mg 군에서 15문자(3줄) 이상의 시력 개선의 빈도가 유의하게 높았고, 특히 PCV가 아닌(non-PCV) 환자군에서 ALS-L1023 600mg군은 투여 2개월부터 대조군에 비해 유의한 시력 개선 효과를 보이는 것은 눈여겨볼 필요가 있다"고 설명했다.

안지오랩 관계자는 "이번 임상시험을 통해 VEGF만 억제하는 기존 치료제에 ALS-L1023을 경구로 병용투여 함으로써 적은 안구내 주사 횟수에도 시력 호전을 확인했다"며 "임상 결과를 근거로 기술이전을 추진하고, 향후 시험대상자 수를 늘린 임상시험을 통해 추가 연구를 진행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관련뉴스

      top
      • 마이핀
      • 와우캐시
      • 고객센터
      • 페이스 북
      • 유튜브
      • 카카오페이지

      마이핀

      와우캐시

      와우넷에서 실제 현금과
      동일하게 사용되는 사이버머니
      캐시충전
      서비스 상품
      월정액 서비스
      GOLD 한국경제 TV 실시간 방송
      GOLD PLUS 골드서비스 + VOD 주식강좌
      파트너 방송 파트너방송 + 녹화방송 + 회원전용게시판
      +SMS증권정보 + 골드플러스 서비스

      고객센터

      open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