버추얼 셀레브리티 대중화의 문을 열다, 펄스나인㈜ 박지은 대표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입력 2022-05-27 10:52   수정 2022-05-27 15:24

버추얼 셀레브리티 대중화의 문을 열다, 펄스나인㈜ 박지은 대표

글로벌기업가정신협회는 지난 5월 17일 서울 더케이호텔에서 ‘시즌4 제 2회 기업가정신 콘서트’를 개최했다. 이 행사는 건강한 기업가정신을 가진 대표의 경영철학과 노하우를 공개하고, 기업 CEO 및 임원들이 함께하였다. 이날 ‘청년기업가 응원합니다!’ 코너 강연자는 그래픽 처리 자동화 기술 개발사 펄스나인㈜ 박지은 대표였다.

최근, Z세대를 중심으로 가상 아이돌이 인기를 끌며 광고, 홈쇼핑 방송 등 다양한 분야에서 버추얼 셀레브리티, 버추얼 인플루언서의 활동이 활발히 진행되고 있다. 이러한 가운데 펄스나인㈜ 박지은 대표는 딥리얼 기술을 통해 진짜보다 더 진짜 같은 가상 인물을 아주 짧은 시간에 만들어낼 수 있는 자동화 기술을 개발하고 있다.

세상에 존재하지 않는 아름다운 인물들을 통해 SNS, 유튜브, 영화 제작까지 다양한 콘텐츠 제작에 활용할 수 있는 딥리얼 AI 기술은 여러 명의 기술자가 약 3달의 시간을 소모하여 제작할 수 있는 그래픽을 약 0.6초 만에 만들어 낼 수 있는 기술로, 노동력과 시간을 단축할 수 있는 장점이 있다. 또한, 창작자가 원하는 얼굴을 만들어낼 수 있어, 최근 대기업에서는 버추얼 인플루언서를 이용하여 활발한 마케팅을 진행하고 있다.

이날, 펄스나인㈜ 박지은 대표는 자사의 기술을 이용한 버추얼 셀레브리티 이터니티(ETERN!TY)의 영상을 통해 실제 사람 같은 가상의 아이돌을 소개하며 시선을 끌었다. 프로젝트 걸그룹 이터니티는 펄스나인의 독자적인 딥리얼 AI기술로 만들어졌으며, 가상 인물 101명 중 SNS에서 이상형 테스트로 최종 뽑힌 11명으로 구성하였다.

버추얼 셀레브리티 이터니티는 작년 3월 22일에 첫 데뷔를 하여, 약 1년 정도 운영하고 있다. 현재까지 국내외 언론으로 300여 건 정도의 기사 나오는 등 많은 관심을 받았으며, 국내 방송사나 싱가포르의 다큐멘터리 전문 채널 CNN에서도 소개가 되었다. 버추얼 휴먼과 인공지능이 만들어가는 새로운 엔터테인먼트 시장에서 펄스나인㈜의 기술이 관심을 받은 것이다. 또한, 9월에 할리우드에서 개최되는 전시의 케이팝 섹션에서 BTS, 블랙핑크와 함께 버추얼 아이돌 이터니티가 함께 전시될 예정이다.

또한, 펄스나인㈜은 유튜버 1인 창작자들이 사용할 수 있도록 경량화하는 기술을 연구하고 있다. 이러한 연구는 최근 유튜브에서 인기를 끌고 있는 버추얼 유튜버에 대한 대중의 반응을 반영한 것이다. 박 대표는 ‘다양한 문화 사업 및 마케팅에 활용될 수 있는 기술이 나날이 발전하는 가운데, 펄스나인㈜의 딥러닝 기반의 기술은 더욱더 주목받고 있다’라고 밝혔다.

박 대표는 자사의 기술을 소개하며, ‘이러한 기술들은 새로운 기술이 아닌, 영화나 방송에서 활용되던 기술이다’라고 말했다. ‘딥리얼 AI의 장점은 평소에 영화나 방송에서 활용하던 기술을 대중화가 가능하게 만든 것’임을 밝히며 시간과 자본을 절약할 수 있는 기술임을 다시 한번 강조하였다. 끝으로 박 대표는 ‘기술뿐만 아니라 기업의 정신까지 연구하여 멋진 사업가로 성장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라는 포부를 마지막으로 강연을 마쳤다.

‘기업가정신 콘서트’ 강연과 ‘청년기업가 응원합니다!’, ‘글로벌기업가정신협회’ 회원가입, ‘스타리치 CEO 기업가정신 플랜’ 등의 상담을 희망한다면 글로벌기업가정신협회와 스타리치 어드바이져로 문의하면 된다.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관련뉴스

      top
      • 마이핀
      • 와우캐시
      • 고객센터
      • 페이스 북
      • 유튜브
      • 카카오페이지

      마이핀

      와우캐시

      와우넷에서 실제 현금과
      동일하게 사용되는 사이버머니
      캐시충전
      서비스 상품
      월정액 서비스
      GOLD 한국경제 TV 실시간 방송
      GOLD PLUS 골드서비스 + VOD 주식강좌
      파트너 방송 파트너방송 + 녹화방송 + 회원전용게시판
      +SMS증권정보 + 골드플러스 서비스

      고객센터

      강연회·행사 더보기

      7일간 등록된 일정이 없습니다.

      이벤트

      7일간 등록된 일정이 없습니다.

      공지사항 더보기

      open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