뮤지컬 ‘웃는 남자’, 개막 이후 이어지는 폭발적 반응…‘스토리+음악+캐스팅+무대’ 완벽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입력 2022-07-25 15:30  

뮤지컬 ‘웃는 남자’, 개막 이후 이어지는 폭발적 반응…‘스토리+음악+캐스팅+무대’ 완벽




뮤지컬 `웃는 남자`가 개막 이후 폭발적인 반응을 이어가고 있다.

EMK뮤지컬컴퍼니의 두 번째 창작 뮤지컬이자 국내 뮤지컬의 새로운 역사를 쓴 대작 `웃는 남자`가 또 한 번의 역대급 시즌으로 관객들의 뜨거운 사랑을 받고 있다.

프랑스 대문호 빅토르 위고의 동명 소설을 바탕으로 탄생한 ‘웃는 남자’는 신분 차별이 극심했던 17세기 영국을 배경으로 그윈플렌을 통해 정의와 인간성이 무너진 세태를 비판하고 인간의 존엄성과 평등의 가치를 조명한다.

뮤지컬 `웃는 남자`는 최첨단 무대 기술과 영상미를 통해 뮤지컬 무대가 보여줄 수 있는 예술의 최정점을 선보인다. 오필영 무대디자이너의 손끝에서 탄생한 무대는 세종문화회관 대극장을 빈틈없이 꽉 채우며 시선을 사로잡는다. 서사의 전개에 따라 변화하는 아름다운 조명이 무대를 물들이고, 디테일하면서도 상징적인 소품들은 한층 더 강렬하고 인상적인 장면을 만들어냈다. 오감을 자극하는 바이올린 선율로 작품의 시작을 알리는 프롤로그 장면부터 아래서 올려다 보며 느껴지는 귀족의 위압감을 그대로 표현한 의회 장면, 웅장함을 자랑하며 곡선의 아름다움으로 다채로운 형태와 강렬한 욕망을 반영한 조시아나의 침실 장면, 왕실을 그대로 옮겨 놓은 듯 화려함의 극치를 보여주는 가든파티 장면 등은 압도적인 무대 예술을 탄생시키며 보는 이들에게 강렬함을 전한다.

17세기 영국을 사실적으로 재현한 `웃는 남자`는 가난과 부의 대비를 극명하게 드러내는 무대 예술을 통해 작품의 메시지에 더욱 힘을 싣는다. 보석과 금, 은으로 장식되어 빛을 발하는 왕실을 비롯해 비현실적으로 거대하게 무대 위에 자리하며 무게감을 자랑하는 침대, 영국 귀족들이 모두 모인 궁궐의 정원, 끝없이 늘어트려진 강렬한 컬러의 커튼 등은 부를 화려하고 사실적으로 탄생시키며 보는 이들의 감탄을 자아냈다.

이와 다르게 섬세하고 따스하게 표현된 가난한 자들의 공간도 주목할 만 하다. 거칠고 낡은 우르수스의 마차는 오랜 세월을 견뎌온 나무의 질감을 살려 그윈플렌과 데아의 유일한 안식처를 그리며 포근한 무대를 탄생시켰다. 또한 유랑극단의 무대와 소품들은 낡았지만 평민들을 위한 쉼터로 특별한 매력을 전한다. 특히 피날레 장면의 동화 속에 들어 온 듯 하늘에서 쏟아지는 별, 흩어지는 파도를 형상화한 듯 섬세한 움직임의 천 위로 날아오르는 그윈플렌과 데아의 모습은 조명, 영상화의 환상적인 조화로 숨막히게 아름다운 무대 예술의 정점을 이룬다.

또한 `웃는 남자`는 한국인이 가장 사랑하는 뮤지컬 작곡가 프랭크 와일드혼의 드라마틱한 멜로디와 아름답고 감각적인 가사로 듣는 이들의 마음을 울린다. 빈부격차가 극심했던 17세기의 영국을 배경으로 입이 찢어진 그윈플렌의 여정은 그의 음악과 만나 격정적인 서사를 다채롭고 섬세하게 펼쳐진다. 특히 작품에서 가장 강렬한 장면으로 꼽히는 2막 그윈플렌과 상원위원의 귀족들의 신은 풍부한 감정에 격정적인 음악이 더해져 큰 입소문을 얻고 있다. 이외에도 `나무 위의 천사`, `Can It Be?` 등의 대표곡은 공연이 끝난 이후에도 오랜 시간 회자될 정도로 중독성을 불러일으킨다. 관객들은 매 장면마다 뜨거운 박수를 보내며 작품을 향한 열광적인 반응을 숨기지 못하고 있다.

여기에 다채로운 캐릭터들의 서사를 한층 풍부하게 만드는 배우들의 열연도 매력을 더한다. 한국을 대표하는 뮤지컬 배우 박효신, 박은태, 박강현은 그들만의 특별한 매력으로 그윈플렌과 완벽한 무대를 탄생시켰다. 폭발적인 카리스마로 무대를 휘어잡는 우르수스 역의 민영기, 양준모를 비롯해 섬세하고 강렬한 아름다움을 선보이는 조시아나 여공작 역의 신영숙, 김소향, 순수한 영혼으로 무대를 사로잡은 데아 역의 이수빈, 유소리 등 배우들은 모든 장면의 감동을 생생하게 전했다.

이를 반증하듯, 뮤지컬 ‘웃는 남자’는 지난 19일 진행된 마지막 티켓 오픈에서 멜론 티켓과 인터파크 티켓 사이트 공연 카테고리 전체 1위 석권은 물론, 대다수의 회차가 순식간에 전 좌석 매진되며 뮤지컬 사상 초유의 흥행작임을 공고히 했다.

`웃는 남자`는 제7회 예그린뮤지컬어워드 6관왕, 제3회 한국뮤지컬어워즈 3관왕, 제6회 이데일리 문화대상 뮤지컬 부문 최우수, 제14회 골든티켓어워즈 대상 및 뮤지컬 최우수상을 휩쓸며 4개의 뮤지컬 시상식 작품상을 모두 섭렵한 최초 `그랜드슬램`을 달성하며 뜨거운 반향을 일으켰다.

작품은 뮤지컬 ‘마타하리’, ‘레베카’, ‘모차르트!’ 등을 흥행 대작으로 이끈 엄홍현 총괄프로듀서를 필두로 로버트 요한슨 극작 및 연출과 한국인이 가장 사랑하는 작곡가 프랭크 와일드혼과 함께 월드클래스의 창작진이 참여해 더욱 높아진 완성도로 탄생시켰다.

압도적 스케일로 연이어 호평이 이어지고 있는 뮤지컬 `웃는 남자`는 오는 8월 22일까지 세종문화회관 대극장에서 이어진다.


    한국경제TV  디지털이슈팀  유병철  기자

     onlinenews@wowtv.co.kr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관련뉴스

      top
      • 마이핀
      • 와우캐시
      • 고객센터
      • 페이스 북
      • 유튜브
      • 카카오페이지

      마이핀

      와우캐시

      와우넷에서 실제 현금과
      동일하게 사용되는 사이버머니
      캐시충전
      서비스 상품
      월정액 서비스
      GOLD 한국경제 TV 실시간 방송
      GOLD PLUS 골드서비스 + VOD 주식강좌
      파트너 방송 파트너방송 + 녹화방송 + 회원전용게시판
      +SMS증권정보 + 골드플러스 서비스

      고객센터

      강연회·행사 더보기

      7일간 등록된 일정이 없습니다.

      이벤트

      7일간 등록된 일정이 없습니다.

      공지사항 더보기

      open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