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얀마, 군부 비상사태기간 6개월 연장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입력 2022-08-01 10:42   수정 2022-08-02 17:55

미얀마, 군부 비상사태기간 6개월 연장









미얀마 군부가 국가비상사태 기간을 6개월 연장했다.



국가비상사태는 2021년 2월 군부가 문민정부를 쿠데타로 무너뜨린 뒤 처음 선포되었고, 올해 1월, Min Aung Hlaing은 비상사태를 6개월 연장하고 자신을 총리로 임명했다.



미얀마 군부는 7월31일, 2023년 2월 1일까지 6개월 더 비상사태를 연장한다고 발표하면서 안정을 되찾고 선거를 준비하기 위해서는 시간이 더 필요하다고 밝혔다.



Myint Swe 대통령 권한대행은 수도 네피도에서 열린 국방안보위원회 회의에서 Min Aung Hlaing 군 수장의 긴급 연장 요청을 승인했으며, 이 기간 동안 정권의 활동과 정치 상황을 논의했는데, 미얀마 군부는 미얀마가 안정을 되찾고 2023년 선거를 준비하려면 시간이 더 필요하다고 밝혔다.



그는 `연합선거관리위원회를 비롯한 관련 기관에 준비가 필요하다`고 말했다. Min Aung Hlaing은 국영방송 MRTV에 출연해 `정당들도 새로운 선거제도에 맞는 변화해야 하고, 국민들도 이에 대한 교육받아야 하기 때문에 준비에 더 많은 시간이 필요하다`고 말했다.



지난주 군부는 30년 만에 처음으로 사형을 집행해 4명의 활동가를 처형했으며, 쿠데타 이후 민간인 2,100여명이 사망했다고 정치범지원협회가 밝혔다.







<출처 및 참고>

출처 : South China Morning Post 2022.8.1ㅣ해외건설협회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관련뉴스

      top
      • 마이핀
      • 와우캐시
      • 고객센터
      • 페이스 북
      • 유튜브
      • 카카오페이지

      마이핀

      와우캐시

      와우넷에서 실제 현금과
      동일하게 사용되는 사이버머니
      캐시충전
      서비스 상품
      월정액 서비스
      GOLD 한국경제 TV 실시간 방송
      GOLD PLUS 골드서비스 + VOD 주식강좌
      파트너 방송 파트너방송 + 녹화방송 + 회원전용게시판
      +SMS증권정보 + 골드플러스 서비스

      고객센터

      강연회·행사 더보기

      7일간 등록된 일정이 없습니다.

      이벤트

      7일간 등록된 일정이 없습니다.

      공지사항 더보기

      open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