외인·기관 팔자 2,400선 붕괴…"미국 FOMC 경계감 영향"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입력 2022-09-16 16:13  

외인·기관 팔자 2,400선 붕괴…"미국 FOMC 경계감 영향"



코스피는 외국인과 기관의 동반 매도세에 또 한 번 2,380선까지 주저앉았다. 원·달러 환율은 장중 1,399원까지 치솟으며 또 한 번 연고점을 경신했다.

미국 현지시간 20일부터 열리는 연방준비제도(Fed) 9월 연방공개시장위원회(FOMC)를 앞두고 시장에 전반적인 경계심리가 확대된 것으로 보인다.

16일 코스피 지수는 전 거래일과 비교해 19.05포인트(0.79%) 내린 2,382.78에 장을 마쳤다.

이날 개인이 4,461억원을 순매수했지만, 외국인과 기관이 각각 463억원, 4,093억원 순매도하자 지수는 결국 하락으로 이어졌다.

코스피 시가총액 상위 10개 종목 가운데 삼성전자(0.36%), 현대차(1.52%), 기아(1.38%)만 상승으로 장을 마쳤다.

반면, LG에너지솔루션(-0.98%), SK하이닉스(-0.87%), 삼성바이오로직스(-0.62%), LG화학(-3.50%), 삼성SDI(-2.11%), NAVER(-2.44%)는 하락 마감했다.

이날 코스닥은 전 거래일 대비 11.34포인트(1.45%) 내린 770.04에 장을 끝냈다.

코스닥 역시 개인만 홀로 사들였다. 개인이 1,408억원 순매수했지만, 외국인이 922억원, 기관이 427억원 팔아치우자 하락 마감했다.

코스닥 시가총액 상위 10개 종목 가운데 유일하게 JYP Ent.(0.16%)만 상승으로 장을 끝냈다.

반면, 셀트리온헬스케어(-2.04%), 에코프로비엠(-3.76%), 엘앤에프(-0.65%), HLB(-1.29%), 카카오게임즈(-1.12%), 에코프로(-3.09%) 펄어비스(-2.35%), 셀트리온제약(-1.70%), 알테오젠(-2.14%)은 하락을 장을 마쳤다.

주식 시장 전체에서 업종별로는 무선통신 서비스(2.15%), 자동차(1.36%), 항공화물운송과 물류(0.96%), 담배(0.72%) 순으로 올랐다.

반면, 무역회사와 판매업체(-6.66%), 석유와 가스(-3.45%), 전문소매(-2.39%), 우주항공과 국방(-3.27%) 등은 하락했다.

원·달러 환율은 전 거래일보다 5.7원 내린 1,388원에 거래를 마쳤다.

이날 환율은 전일보다 5.3원 오른 1,399원에 장을 열었다. 장중 고가 기준 연고점이며, 지난 2009년 3월 31일 1,422원 이후 최고 수준이다.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관련뉴스

      top
      • 마이핀
      • 와우캐시
      • 고객센터
      • 페이스 북
      • 유튜브
      • 카카오페이지

      마이핀

      와우캐시

      와우넷에서 실제 현금과
      동일하게 사용되는 사이버머니
      캐시충전
      서비스 상품
      월정액 서비스
      GOLD 한국경제 TV 실시간 방송
      GOLD PLUS 골드서비스 + VOD 주식강좌
      파트너 방송 파트너방송 + 녹화방송 + 회원전용게시판
      +SMS증권정보 + 골드플러스 서비스

      고객센터

      강연회·행사 더보기

      7일간 등록된 일정이 없습니다.

      이벤트

      7일간 등록된 일정이 없습니다.

      공지사항 더보기

      open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