파월 한마디에 무너지는 킹달러…코스피 2,500선 출발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입력 2022-12-01 09:22  

파월 한마디에 무너지는 킹달러…코스피 2,500선 출발

코스피 장중 2,500선 회복…3개월만
원·달러 환율 1,301.0원 출발


12월 첫 거래일 국내 증시는 제롬 파월 연준(연방준비제도·Fed) 의장의 긴축 속도 조절 발언에 힘입어 일제히 상승 출발했다.

코스피 지수는 전 거래일 대비 32.18포인트(1.30%) 오른 2,504.71에 출발했다.

코스피 지수가 2,500선을 넘어선 것은 지난 8월 19일 이후 약 3개월 만이다.

유가증권시장에서는 기관이 홀로 440억 원 팔아치우고 있지만 개인과 외국인이 각각 51억 원, 401억 원 사들이고 있다.

간밤 장 초반 혼조세를 보였던 미국 증시는 파월 의장이 연설에서 금리 인상 속도 조절을 시사하면서 급반등했다.

파월 의장은 "인플레이션이 향후 몇 개월 동안 하방 압력을 받을 것으로 전망하며 금리인상 속도가 곧 느려질 것"이라고 밝혔다.

이에 12월 FOMC(연방공개시장위원회) 정례회의에서 50bp 인상에 무게가 실리며 미 국채금리가 급락했고 달러화도 약세를 보였다.

이날 원·달러 환율은 전 거래일 대비 17.8원 내린 1,301.0원에 출발한 뒤 낙폭을 키우면서 외국인 수급을 부추기고 있다.

다만 수출이 두 달 연속 감소했다는 소식에 증시 상승폭은 일부 제한된 모습이다.

산업통상자원부는 지난달 수출이 519억1천만 달러로 전년 동기 대비 14% 감소했다고 밝혔다.

코스피 시가총액 상위 10개 종목은 대체로 상승하고 있다.

대장주 삼성전자가 1.29% 오르는 가운데, SK하이닉스(+2.00%), 삼성SDI(+0.14%), 삼성전자우(+2.15%), 현대차(+1.48%), NAVER(+2.67%), 기아(+0.29%) 등이 상승 중이다.

반면 LG에너지솔루션(-0.85%), 삼성바이오로직스(-0.11%), LG화학(-0.54%) 등은 내리고 있다.

코스닥 지수는 전일 대비 10.27포인트(1.41%) 오른 739.81에 출발했다.

코스닥 시장에서는 외국인과 기관이 각각 103억 원, 479억 원 순매수하고 있고, 개인은 홀로 571억 원 순매도하고 있다.

코스닥 시가총액 상위 10개 종목은 일제히 상승하고 있다.

에코프로비엠(+2.20%), 셀트리온헬스케어(+1.85%), 엘앤에프(+2.45%), 카카오게임즈(+2.30%), HLB(+3.53%), 에코프로(+0.86%), 펄어비스(+2.64%), 리노공업(+2.80%), 셀트리온제약(+2.86%), 천보(+1.99%) 등이 내리고 있다.

업종별로는 헬스케어(+3.86%), 커뮤니케이션(+3.64%), 디스플레이패널(+3.04%), 건설(+2.63%) 등이 강세를 보이고 있다.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관련뉴스

      top
      • 마이핀
      • 와우캐시
      • 고객센터
      • 페이스 북
      • 유튜브
      • 카카오페이지

      마이핀

      와우캐시

      와우넷에서 실제 현금과
      동일하게 사용되는 사이버머니
      캐시충전
      서비스 상품
      월정액 서비스
      GOLD 한국경제 TV 실시간 방송
      GOLD PLUS 골드서비스 + VOD 주식강좌
      파트너 방송 파트너방송 + 녹화방송 + 회원전용게시판
      +SMS증권정보 + 골드플러스 서비스

      고객센터

      강연회·행사 더보기

      7일간 등록된 일정이 없습니다.

      이벤트

      7일간 등록된 일정이 없습니다.

      공지사항 더보기

      open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