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한투자證, 미국주식 주간거래 도입…"하루 23시간 매매 기회"

김종학 기자

입력 2023-03-14 09:48  



신한투자증권은 미국주식 거래 편의성을 높이기 위해 주간거래 서비스를 실시한다고 14일 밝혔다.

주간거래 서비스 적용 시간은 서머타임 적용 기준 오전 9시 30분부터 16시 30분까지다.

신한투자증권을 이용한 투자자들은 프리마켓(17시부터 22시 30분), 정규장(22시 30분부터 다음날 오전 5시), 애프터마켓(다음날 오전 05시부터 09시)과 주간거래 시간을 포함해 하루 총 23시간 동안 미국주식을 거래할 수 있다.

미국주식 주간 거래 서비스는 미국 증권거래위원회(SEC)와 금융산업규제국(FINRA)으로부터 야간 거래 중개서비스 승인을 받은 대체거래소(ATS)를 통해 한국시간으로 주간에도 매매가 가능하도록 지원하는 서비스다.

거래 가능 종목은 약 1천여 개로 이용자들은 별도의 신청절차 없이 기존 기존 주문 화면에서 지정가-주간거래를 선택 후 투자할 수 있다.

신한투자증권 양진근 디지털영업본부장은 "미국주식 주간거래로 고객이 시간에 구애받지 않고 하루 23시간 동안 언제든 미국주식 거래를 할 수 있게 됐다“라며 “앞으로도 해외 주식 매매 편의성 증대를 위해 다양한 서비스를 제공하겠다"고 밝혔다.

관련뉴스

    top
    • 마이핀
    • 와우캐시
    • 고객센터
    • 페이스 북
    • 유튜브
    • 카카오페이지

    마이핀

    와우캐시

    와우넷에서 실제 현금과
    동일하게 사용되는 사이버머니
    캐시충전
    서비스 상품
    월정액 서비스
    GOLD 한국경제 TV 실시간 방송
    GOLD PLUS 골드서비스 + VOD 주식강좌
    파트너 방송 파트너방송 + 녹화방송 + 회원전용게시판
    +SMS증권정보 + 골드플러스 서비스

    고객센터

    강연회·행사 더보기

    7일간 등록된 일정이 없습니다.

    이벤트

    7일간 등록된 일정이 없습니다.

    공지사항 더보기

    open ​​
    핀(구독)!